이명수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국가 계획 반영 촉구”
이명수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국가 계획 반영 촉구”
  • 윤진석 기자
  • 승인 2021.05.04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추가검토 대상에 오른 것은 약속 저버리는 것”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윤진석 기자)

지난 17일 국민대 북악포럼 강의실에서 만난 정치인은 자유한국당 이명수 의원이었다. 한국당 인재영입위원장인 이 의원은 내년 총선 물갈이 폭이 클 것이라고 언급했다.ⓒ시사오늘
국민의힘 이명수 의원.ⓒ시사오늘

국민의힘 이명수 의원(4선, 충남 아산갑)은 4일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인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건설사업을 정부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정부가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사업의 경제성을 이유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하지 않은 것을 비판하며 이 같이 밝혔다

앞서 정부는 지난 22일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을 발표했다. 이 의원실에 따르면 서산~울진을 잇는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사업은 추가검토 대상에만 올라 신속한 조기 착공이 어려워졌다는 지적이다. 

이 의원은 “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망은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후보 시절 유세에서 약속하고, 국정운영 5개년 계획 지역공약으로 확정된 바 있다”며 “이제 와서 포함시키지 않은 것은 대통령의 지역 균형발전에 대한 의지박약이자, 220만 충남도민은 물론 해당 노선 300만 국민과의 중대한 약속을 어기는 것”이라고 일갈했다. 

이어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는 동해안과 서해안을 연결함으로써 한반도의 허리에 새로운 지역 경제권을 구축하는 대한민국 성장을 촉진하는 중요 국책사업”이라며 “서울 등 대도시로의 집중만 키우는 현 계획을 전면 재검토하고 정부는 지금이라도 반영시킬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꿈은 자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