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송영길, ‘천안함 수장’ 발언 사과…“당대표로서 죄송”
[정치오늘] 송영길, ‘천안함 수장’ 발언 사과…“당대표로서 죄송”
  • 정진호 기자
  • 승인 2021.06.09 17:2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국민의 기대·염려 다 안다…지켜봐 달라”
국민의힘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감사원에 의뢰”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정진호 기자)

 

송영길, ‘천안함 수장’ 발언 사과…“당대표로서 죄송”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조상호 전 상근부대변인의 ‘천안함 수장’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뉴시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조상호 전 상근부대변인의 ‘천안함 수장’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뉴시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조상호 전 상근부대변인의 ‘천안함 수장’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이날 최원일 전 천안함 함장과 천안함 유족들은 민주당 최고위원회의를 방문해 송 대표를 면담하고 당 차원의 공식 사과와 입장 발표, 조 전 부대변인의 제명을 요구했다.

이 자리에서 송 대표는 “당대표로서 죄송하다. 잘못된 언어 사용에 유감을 표한다”고 사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조 전 부대변인은 한 방송에 출연해 “천안함 함장이 당시 생때같은 자기 부하들을 다 수장시켰다”고 말해 논란을 빚었다.

 

윤석열 “국민의 기대·염려 다 안다…지켜봐 달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9일 “국민 여러분의 기대 내지는 염려, 이런 걸 제가 다 경청하고 다 알고 있다”며 “좀 지켜봐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뉴시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9일 “국민 여러분의 기대 내지는 염려, 이런 걸 제가 다 경청하고 다 알고 있다”며 “좀 지켜봐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뉴시스

야권의 유력 대권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9일 “국민 여러분의 기대 내지는 염려, 이런 걸 제가 다 경청하고 다 알고 있다”며 “좀 지켜봐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오후 서울 남산예장공원에서 열린 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 선생 기념관 개관식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말했다.

 

국민의힘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감사원에 의뢰”


국민의힘이 9일 부동산 투기 의혹 관련 전수조사를 감사원에 의뢰했다. ⓒ뉴시스
국민의힘이 9일 부동산 투기 의혹 관련 전수조사를 감사원에 의뢰했다. ⓒ뉴시스

국민의힘이 9일 부동산 투기 의혹 관련 전수조사를 감사원에 의뢰했다.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 강민국 원내대변인, 전주혜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감사원에 국민의힘 국회의원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의뢰서를 제출했다.

이에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삼권분립 원칙상 행정부 소속인 감사원이 입법·사법부 공무원을 감찰하는 것은 헌법 위반”이라며 “국민의힘이 이 사실을 모르지 않을 텐데, 사실상 전수조사를 하지 않겠다는 것으로 의심된다”고 비판했다.

담당업무 : 국회 및 국민의힘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나라 2021-06-14 08:11:14
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31049389&memberNo=3830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