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창립 60주년 1000억 ‘통 큰 상생 사은행사’ 준비
농협, 창립 60주년 1000억 ‘통 큰 상생 사은행사’ 준비
  • 김병묵 기자
  • 승인 2021.07.27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성희 중앙회장 “농협 60년 성장 가능하게 한 농업인·국민 신뢰와 사랑 잊지 않는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농협중앙회 전경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오는 8월 15일 창립 60주년을 맞아 농업인과 국민들의 변함없는 사랑과 관심에 보답하고,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과 농업인을 위해 다양한 상생행사를 준비했다고 27일 밝혔다. ⓒ농협중앙회 전경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오는 8월 15일 창립 60주년을 맞아 농업인과 국민들의 변함없는 사랑과 관심에 보답하고,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과 농업인을 위해 다양한 상생행사를 준비했다고 27일 밝혔다.

다음 달 창립 60주년을 앞둔 농협은 새로운 100년을 열어가고자 하는 임직원들의 의지와 ‘함께’라는 포용과 상생의 가치를 담아 △농축협에 드론 등 영농기계 특별보급 △영농자금 대출금리 인하 △우리 농산물 특판 할인행사 △사회취약계층인 이웃과 우리 농산물 나눔 실천 △농식품기업 금융지원 확대 △착한 임대인 운동 등의 사은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며, 전체 지원 규모는 약 1000억 원 규모다.

우선 농협은 농업인 영농지원과 농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전국 농축협에 약 400억 원 규모의 농업용 드론, 지게차 등 농기계와 인력운송용 승합차 등을 보급한다. 또한 농업인의 영농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농협이 대출 이자를 분담하여 연말까지 평균 1%대의 저리로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산물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지원하고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전국 하나로 마트와 농협몰, 홈쇼핑 등을 통해 '농협창립 60주년 농가돕기 100만박스 특판전'을 실시하는 한편, 소년소녀가장, 국가유공자 등 이웃을 대상으로 우리 농축산물 꾸러미 나눔 행사도 준비한다.

또한 국민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을 이루어 나가기 위해 코로나19 피해업종 소상공인과 농식품기업에 대한 금리우대 할인을 적용하는 등 금융지원을 확대하고, 계열사 보유 부동산 임차인에 부담하는 임대료를 최대 50% 감면하는 '착한 임대인 운동'도 이어갈 예정이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이날 "농협은 지난 60년 성장의 역사를 가능하게 한 자양분이 농업인과 국민 여러분의 신뢰와 사랑이었음을 잊지 않고, ‘함께하는 100년 농협’으로 도약하는데 전력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농업인·국민 모두와 함께 상생의 길을 걷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리며, 변함없는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게임·공기업 / 국회 정무위원회
좌우명 : 행동하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