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일렉트릭, 현대차와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협력 나서
현대일렉트릭, 현대차와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협력 나서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1.07.29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현대일렉트릭은 29일 현대차와 화상회의를 통해 ‘친환경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사업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 김세훈 현대차 연료전지사업부 부사장의 모습. ⓒ 현대중공업그룹
현대일렉트릭은 29일 현대차와 화상회의를 통해 ‘친환경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사업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 김세훈 현대차 연료전지사업부 부사장의 모습. ⓒ 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에너지솔루션 계열사인 현대일렉트릭은 29일 현대자동차와 친환경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사업개발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현대차의 차량용 연료전지(PEMFC)를 기반으로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를 개발하고, 이를 이동형 발전기나 항만용 육상전원공급장치(AMP)에 활용해 상용화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에너지솔루션 엔지니어링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와 이를 활용한 신사업 모델을 개발하고, 현대차는 연료전지 시스템 공급과 기술 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특히 현대일렉트릭은 연료전지 발전이 차세대 전력망으로 주목받고 있는 마이크로그리드(Microgrid) 사업의 핵심구성요소가 될 것으로 판단, 지속적인 사업모델 개발을 추진해 친환경 발전 시장에서 경쟁력을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은 글로벌 모빌리티 수소 연료전지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현대차와 협력해 친환경 수소 발전 시장을 개척하는 첫 걸음"이라며 "현대일렉트릭은 전력시장에서 녹색바람을 일으켜 ESG경영의 한 축으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