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사업 도급계약 체결
동부건설,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사업 도급계약 체결
  • 박근홍 기자
  • 승인 2021.09.23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동부건설은 지난 17일 라오스 비엔티안공공사업교통국과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사업(2차)'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라오스 비엔티안시 내 메콩강변에 약 8km 길이 제방을 축조해 호안을 정비하고 강변공원과 도로 등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로, 약 518억 원 규모다. 동부건설(주관)은 금호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최근 해당 사업을 수주한 바 있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48개월이다.

동부건설 측은 "라오스 비엔티안 시민들은 매년 홍수 피해에 노출돼 있다. 이번 공사로 한국의 선진기술과 동부건설의 시공 노하우를 적용해 홍수 피해를 막고 시민들의 삶을 좀 더 안전하고 윤택하게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라오스는 앞으로 경제 발전 가능성이 매우 높고 외국인의 투자환경도 점점 개선되고 있다"며 "앞으로 라오스 인프라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며, 라오스 경제 발전과 국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유통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