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오늘] 기아,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에 EV6 전달…포드, 고객 서비스 강화 위한 ‘기술경진대회’ 개최
[자동차오늘] 기아,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에 EV6 전달…포드, 고객 서비스 강화 위한 ‘기술경진대회’ 개최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1.10.2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기아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이 EV6 GT라인에 탑승해 기념촬영을 하는모습. ⓒ 기아
기아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이 EV6 GT라인에 탑승해 기념촬영을 하는모습. ⓒ 기아

기아,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에게 EV6 전달

기아는 지난 21일(현지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에 위치한 라파 나달 아카데미에서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Rafael Nadal)에게 EV6를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전달식은 EV6의 유럽 출시에 맞춰 열린 행사로, 기아가 라파엘 나달에게 제공한 모델은 EV6 GT 라인이다. 나달은 현재 거주중인 마요르카 뿐 아니라 2022 호주 오픈 등 테니스 투어 대회 등에서 EV6를 이동수단으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전달식에서 나달은 자유로운 전력 활용이 가능한 V2L(Vehicle To Load) 기능을 통해 테니스 코트 조명을 환히 밝히는 등 EV6가 선사할 다채로운 고객 경험을 직접 시연했다.

한편 EV6는 기아의 중장기 사업전략 ‘플랜 S’에 기반한 첫 전용 전기차로, 지난 4월 진행한 유럽 주요국 사전 예약에서도 예약 대수 7300대를 달성해 글로벌 흥행을 예고한 바 있다.

아르투르 마틴스 기아 고객경험본부장 전무는 "브랜드 비전을 대표하는 글로벌 홍보대사 나달과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다양하고 의미 있는 경험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포드코리아, 고객 서비스 강화 위한 ‘기술경진대회’ 개최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이하 포드코리아)는 지난 21일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포드코리아 트레이닝 센터에서 국내 포드테크니션들의 실력을 겨루는 ’2021 포드 기술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포드 기술경진대회는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과 고객 만족을 실현하는 동시에 테크니션들의 기술력 향상과 교류 증진을 목적으로 한다. 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된 지난해를 제외하고, 올해 3회째를 맞았다.

앞서 포드코리아는 지난 7월부터 포드코리아 소속 상위 50명의 테크니션을 대상으로 예선을 진행했다. 이중 9명이 최종 결선에 올라 경합을 벌였다. 본선 최우수상은 선인자동차 신현수 테크니션에게 돌아갔다. 2위는 프리미어모터스 노승운 테크니션, 3위 선인자동차 김종섭 테크니션이 이름을 올렸다. 

데이비드 제프리 포드코리아 데이비드 대표는 "포드코리아는 국내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서비스 네트워크 확장과 동시에 보다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실력을 갖춘 서비스 인력을 구축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포드코리아는 전국 총 31개의 공식 서비스센터를 운영 중이며, 202명의 전문 테크니션들이 상주하며 고객 만족에 앞장서고 있다.

르노삼성, 2022 SM6 출시 기념 프렌즈 스크린 골프 대회 개최

르노삼성자동차는 2022년형 SM6 출시를 기념해 전국 프렌즈 스크린 매장에서 스크린 골프 대회 ‘명랑운동회’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카카오 VX와 협업을 통해 내달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간 진행된다. 대회 참여 후 ‘행운 순위’ 결과에 따라 △2022년형 SM6(TCe 260) 1대 △골프 캐디백·드라이버 커버 등 카카오프렌즈 골프 용품 △식음료 기프티콘 등 총 3000만 원 상당의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SM6 구매 상담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구매 상담 이벤트는 명랑운동회 참여 시작 전 미리 받아볼 수 있다. 

르노삼성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SM6 구매 상담을 받는 고객들에게도 추첨을 통해 카카오프렌즈 골프 용품을 제공한다. 출고까지 완료한 고객들에는 프렌즈 아카데미 1개월 이용권을 추첨 증정한다. 당첨자 발표는 12월 15일 이뤄진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