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김병준, 이재명에 “폭력적 심성” vs 李 “윤석열은 준비 안 된 후보”
스크롤 이동 상태바
[정치오늘] 김병준, 이재명에 “폭력적 심성” vs 李 “윤석열은 준비 안 된 후보”
  • 윤진석 기자
  • 승인 2021.11.28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여야 후보에 “헌법 전문 5·18 정신 넣자” 제안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윤진석 기자)

28일 정치오늘은 ‘김병준, 이재명 비판’ , ‘이재명, 윤석열 저격’ 등이다. 
 

김병준 국민의힘 상임선대위원장이 2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국회사진기자단)
김병준 국민의힘 상임선대위원장이 2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국회사진기자단)

김병준 국민의힘 상임선대위원장의 첫 메시지는 ‘이재명 비판’이었다. = 이날 국회에서 상임선대위원장 수락 후 첫 기자회견을 가진 김 위원장은 조카의 모녀 살인사건을 변호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 대해 “전제적이고도 폭력적 심성을 갖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그가 있을 자리는 대통령 후보 자리가 아니다”며 “심신미약 전공의 변호 기술자로 돌아가든 폭력성 짙은 영화 제작자나 감독이 되건 자신이 속해야 할 영역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조카 살인에 대해 심신미약이라 변호하고, 데이트 폭력이라고 언급해 논란이 되고 있다. 

한편, ‘김종인 합류’가 사실상 불발되면서 국민의힘 선대위는 내일 아침 회의를 시작으로 첫 출발하게 될 예정이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광주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광주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광주서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를 저격했다. = 이 후보는 이날 광주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해 윤 후보를 겨냥하며 "성실한 일꾼이 아니라 왕이 되고 싶어하는 사람"에 빗댔다. 또 “철학도, 역사 인식도, 준비 없는 후보”라며 “나라와 국민의 운명을 맡길 수 없다”고 말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광주 5·18민주묘지를 참배하기 앞서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광주 5·18민주묘지를 참배하기 앞서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광주 5·18민주묘지를 참배했다. = 이 자리서 안 후보는 여야 대선후보들을 향해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을 넣을 것을 약속하자고 제안했다. "차기 정부는 임기 시작 즉시 개헌 논의를 시작하고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을 기리고 계승한다는 내용을 넣자"고 했다. 

※ 이 기사에 나온 자세한 여론조사 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됩니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꿈은 자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