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신임 CEO에 하형일 SKT CDO 내정
스크롤 이동 상태바
11번가, 신임 CEO에 하형일 SKT CDO 내정
  • 안지예 기자
  • 승인 2022.03.24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안지예 기자)

하형일 11번가 신임 CEO 내정자 사진_1
하형일 11번가 신임 CEO 내정자 ⓒ11번가

11번가는 신임 CEO로 하형일 SK텔레콤 CDO(Chief Development Officer)를 내정했다고 24일 밝혔다.

하형일 내정자는 맥쿼리그룹 등 글로벌 투자은행 업계에 몸담으며 투자 네트워크를 쌓은 Corp. Dev.(사업 개발)과 글로벌 사업 전문가로 통한다. 특히 2018년 SK텔레콤에 합류한 후 적극적인 투자기회 발굴을 통해 SK텔레콤의 뉴ICT 사업을 진두지휘했다는 평가를 받는다는 게 11번가의 설명이다.

하 내정자는 ADT캡스 인수(2018), 티브로드 인수합병(2020), 우버의 투자유치·티맵모빌리티와의 합작사(JV) 설립(2021), 마이크로소프트·DTCP 등 원스토어의 국내외 투자유치(2021) 등 SK텔레콤의 굵직한 신규 사업과 외부 투자 유치 등을 맡아왔다. 2020년부터는 11번가 이사회 멤버로 활동하면서 지난해 11번가의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 론칭을 주도하기도 했다.

11번가는 신규사업 전략 전문가인 새 CEO 선임으로 글로벌 사업자들과의 제휴를 포함한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해 급변하는 시장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기업가치를 증대, 오는 2023년으로 예정된 기업공개(IPO)를 성공적으로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하 내정자는 “이커머스 시장은 매년 엄청난 성장을 하고 있는 산업으로 11번가는 앞으로 더 높은 가치를 평가받을 수 있는 펀더멘털을 갖고 있다”며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와 직매입, 오픈마켓 사업을 중심으로 시장을 선도하는 경쟁력을 확보해 지속 성장하는 11번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하 내정자는 향후 11번가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대표이사로 공식 취임할 예정이다.

한편, 11번가는 안정은 11번가 포털기획그룹장을 최고운영책임으로, 박현수 11번가 코퍼레이트센터장을 영업총괄로, 김태완 SK텔레콤 성장사업담당을 최고전략책임으로 각각 선임했다.

담당업무 : 식음료, 소셜커머스, 화장품, 패션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편견없이 바라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