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화, 지속가능경영案 공개…박찬구 “지구적 공생 고민”
스크롤 이동 상태바
금호석화, 지속가능경영案 공개…박찬구 “지구적 공생 고민”
  • 방글 기자
  • 승인 2022.07.0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SG비전과 전략·탄소중립 로드맵 등 내용 담겨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금호석유화학은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금호석유화학 홈페이지에 국문과 영문으로 각각 게시했다.ⓒ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은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금호석유화학 홈페이지에 국문과 영문으로 각각 게시했다.ⓒ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은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금호석유화학 홈페이지에 국문과 영문으로 각각 게시했다고 4일 밝혔다. 

금호석유화학의 지속가능경영보고서는 ESG비전(트리플A)과 2050 탄소중립 성장을 포함한 중장기 전략을 통해 금호석유화학이 제시하는 ESG 메가 트렌드 및 그 실행 방안에 대한 청사진을 담고 있으며 최근 금호석유화학 ESG위원회 의결사항으로 최종 승인됐다.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주력 제품군에서의 친환경 전환으로 △고 기능성 타이어용 합성고무 SSBR에 재활용 스티렌(RSM)을 적용한 Eco-SSBR △폐 PS(폴리스티렌)를 냉장고 등 가전제품에 사용할 수 있도록 재활용한 PCR PS △온실가스 배출 계수가 낮은 NB라텍스 등 다양한 대표 제품의 친환경 영역을 확대하는 모습을 그리고 있다. 또한 신성장 동력 역시 중요한 한 축으로 △2차전지용 CNT(탄소나노튜브) 개발 및 전기차 등 미래 모빌리티 소재 강화 △바이오 소재(실리카) 활용한 합성고무제품 개발 △금호피앤비화학의 BPA에 수소를 첨가한 HBPA 개발 등을 소개하고 있다.

안전환경경영 또한 ESG의 핵심이다. 금호석유화학은 올해 안전환경 전담조직을 대표이사 직속으로 신설했다. 또, ‘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로 공동의 행복을 추구하는 건강한 기업’이라는 비전 아래 △중대재해 ‘ZERO’ △안전보건 인프라 구축 △자율적 안전보건 관리 문화 장착이라는 3대 목표를 세우고 중대재해 예방 안전 결의대회를 실시하는 등 관련한 전사적 프로그램을 실행하고 있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회장. ⓒ금호석유화학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회장. ⓒ금호석유화학

특히 이번 보고서에는 ‘ESG 팩트북(ESG Fact Book)’이라는 챕터를 별도로 구성해 각 항목마다 실제 데이터 기반의 정성적·정량적 성과를 기록했다. △온실가스 및 대기오염물질 감축 활동 등 환경 항목(E) △노동과 인권, 안전보건, 정보보안 등 HRD 관련 항목(S) △이사회와 윤리경영 등 지배구조 관련 항목(G) 등에 대해 금호석유화학이 이룩한 성과가 정리됐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앞으로도 지속가능경영을 통해 기업의 영속을 넘어 전 지구적인 공생을 고민하는 금호석유화학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