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경제지주·농우바이오, 내병성 강한 신품종 오이 보급 위해 공동협력
스크롤 이동 상태바
농협경제지주·농우바이오, 내병성 강한 신품종 오이 보급 위해 공동협력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2.07.25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지훈 기자)

ⓒ농협 제공
농협 경제지주와 농우바이오가 내병성이 뛰어난 신품종 백다다기오이 종자(20CUK1058)의 농가보급 확대와 판로 확보를 위해 공동 협력한다고 25일 밝혔다.ⓒ농협 제공

농협 경제지주와 농우바이오가 내병성이 뛰어난 신품종 백다다기오이 종자(20CUK1058)의 농가보급 확대와 판로 확보를 위해 공동 협력한다고 25일 밝혔다.

농우바이오에서 개발한 신품종 오이는 현재 강원도 홍천군 내면 관내 여섯농가에서 시범포 사업을 진행 중으로, 종자보급과 재배교육은 농우바이오, 수확한 오이의 공동선별 작업은 내면농협, 판로 확보는 농협경제지주가 책임지고 수행한다. 

신품종 오이는 여름철에 많이 발생하는 흰가루병과 노균병에 내병성이 강해 재배 안정성과 상품성이 우수하고, 재배가 용이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 시범포사업 참여 농가는 “신품종 오이가 수량성, 상품성, 재배안정성 면에서 우수하고, 재배가 쉽다고 하니 큰 기대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선식 농협경제지주 도매유통본부장은 “홍천군 내면지역은 국내 최대 고랭지 농산물 생산 지역이나, 최근 온난화의 영향으로 병해충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재배성이 높은 신품종 개발이 필요한 상황이었다”면서 “신품종 종자개발과 보급, 상품화, 판매 등 농협 조직간 협력을 통해 국산 농산물 경쟁력 강화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정경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확실하고 공정하게!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