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구, 오늘 세월호 유가족 2차 면담
이완구, 오늘 세월호 유가족 2차 면담
  • 김병묵 기자
  • 승인 2014.08.27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 폭 넓히는 진솔한 자리 될 것˝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 (왼쪽부터)새누리당 주호영 정책위의장, 이완구 원내대표, 김재원 원내수석부대표 ⓒ뉴시스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가 27일 오후 국회에서 세월호 유가족들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이 원내대표와 유가족 측의 만남은 지난 25일에 이어 두 번째로, 꽉 막힌 세월호 정국의 돌파구가 뚫릴 수 있을지 관심사다.

이날 회동선 與-野-유가족으로 구성된 3자협의체 구성을 비롯해 세월호특별법 논의 과정의 주요 쟁점 타개 방안이 구체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새누리당 측이 유가족 의견을 일부 수용할 수도 있다는 이야기가 돌고 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서 열린 최고중진연석회의에 참석, “(유가족들에게)이제 좀 더 가까이 다가가서 마음의 문을 열고 이해의 폭을 넓히고자 한다”면서 “오늘 만남도 유가족 입장을 충분히 경청하면서 새누리당 입장도 허심탄회하게 말씀드리는 진솔한 자리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회동에는 이 원내대표와 함께 주호영 정책위의장, 김재원 원내수석부대표 등이 동석할 전망이다. 유가족 측에서는 김병권 위원장 등 5명이 회동을 위해 국회를 찾는다.

 

담당업무 : 공기업·게임·금융 / 국회 정무위원회
좌우명 : 행동하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