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중소·중견기업 경쟁력 강화 ‘뿌리기술 고도화 사업’ 추진
전라북도, 중소·중견기업 경쟁력 강화 ‘뿌리기술 고도화 사업’ 추진
  • 송오미 기자
  • 승인 2018.03.19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송오미 기자)

전라북도는 지난 16일 지역 내 뿌리산업 관련 중소·중견기업의 기술고도화 및 경쟁력강화를 위해 제품 및 공정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전북 뿌리기술 고도화를 위한 인프라 활용 기술개발 지원사업(이하 뿌리기술 고도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뿌리기술 고도화 사업'은 뿌리기술 전문 출연연구기관인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전문인력 및 장비 등의 인프라를 활용하여 뿌리기업과 맞춤형 기술개발을 성장시키고 문제 해결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이다.

전북도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원장 이성일)이 공동으로 재원을 마련해 추진하는 본 기술개발지원사업은 경험 및 노하우에 의존하는 특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련 뿌리기업을 대상으로 전문인력 및 장비 등의 인프라를 활용하여 기술력 향상 및 선도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사업 추진 책임자인 김대업 박사는(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전북지역본부 탄소경량소재응용그룹장) "최적화된 특화기술개발 유도를 통한 뿌리기술 성장 및 히든챔피언기업으로 성장을 유도하도록 진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세상을 밝히는 등불이 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