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투, 광화문금융센터 확장 이전… "더 고급스럽게, 더 특별하게"
스크롤 이동 상태바
신한금투, 광화문금융센터 확장 이전… "더 고급스럽게, 더 특별하게"
  • 고수현 기자
  • 승인 2022.05.11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고수현 기자)

지난 9일 신한금융투자 이영창 대표이사(사진 중앙)와 광화문금융센터 직원들이 오픈을 기념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한금융투자 제공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 김상태)는 광화문금융센터를 확장 이전했다고 11일 밝혔다.

초고액자산가들을 위한 전문적인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 취지에 맞춰 보다 고급화된 시설 인프라를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콘코디언빌딩으로 확장 이전한 광화문금융센터는 최고 수준의 금융서비스 제공에 초점을 맞췄다.

신한금투에 따르면 호텔에 버금가는 시설 인프라가 장점으로 꼽힌다. 와인셀러와 카페가 구비된 호텔급 라운지가 조성돼 있다.

여기에 더해 고객이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때 편의성도 크게 높였다. 상담을 받던 고객이 상품가입을 위해 창구로 이동할 필요없이 고객상담부터 상품가입까지 원스톱으로 처리가 가능한 프라이빗한 상담실을 마련했다. 

모든 상담실에 화상상담 기능도 갖춰 외부에 있는 전문가와도 실시간으로 상담을 할 수 있다. 

화상 상담은 포트폴리오전략챕터, 투자자문챕터 등의 신한금투 자산배분 전문가들이 적극 지원한다. 신한은행 프리미어 창구도 입점해 은행 서비스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점도 장점이다. 

광화문금융센터에는 30억원 이상의 고액자산 고객을 관리해 왔던 씨티은행 자산관리 최고전문가(마스터PB) 2명과 10억 이상 자산 고객을 관리한 최우수 자산관리 전문가(CPC PB) 2명 등 최고수준 자산관리 전문가들이 근무하고 있다. 

이들은 고객중심의 금융상품판매, 기업자금운영은 물론 상속증여, 세무 상담 등 토탈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한다.

신한금융투자 김재상 광화문금융센터장은 "호텔처럼 편안한 최고급 공간에서 자산관리를 넘어 고객의 다양한 금융니즈에 부합하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프리미어 자산관리 센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신한금투 광화문금융센터는 이전 오픈을 기념해 오는 7월20일까지 총 6회에 걸쳐 격주 수요일에 '고액자산가들을 위한 투자세미나'를 개최한다. 투자세미나에는 신한금투의 베스트애널리스트와 세무·부동산 전문가가 초빙돼 금리 상승기 투자전략, 자산배분전략, 세무, 부동산 등을 주제로 강의할 예정이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은행·증권·카드 담당)
좌우명 : 기자가 똑똑해지면 사회는 더욱 풍요로워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