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두산중공업, 포괄적 주식교환 결정
두산건설-두산중공업, 포괄적 주식교환 결정
  • 박근홍 기자
  • 승인 2019.12.12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두산건설이 두산중공업의 완전자회사가 된다.

12일 두산건설은 이사회를 열고 모회사인 두산중공업과 포괄적 주식교환 계약을 체결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 체결로 두산건설은 현재 두산중공업이 보유 중인 두산건설 주식(89.74%) 외 잔여 주식 전량을 두산중공업에 넘길 계획이다. 이로써 두산건설은 두산중공업의 완전자회사가 된다.

두산건설 주주들은 향후 교환 일정에 따라 두산건설 주식 1주당 두산중공업 신주 0.2480895주를 교부받게 될 예정이다.

두산건설 측은 "이번 결정으로 주주 단일화에 따른 신속하고 효율적인 경영활동과 양사 간 유관 사업의 시너지 확대 등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재계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