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2Q 영업익 140억 원…전년比 94.0%↓
현대제철, 2Q 영업익 140억 원…전년比 94.0%↓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0.07.2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현대제철은 2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94.0% 감소한 140억 원을 기록했다고 28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6.2% 줄어든 4조1133억 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손실은 129억 원으로 적자전환했다.

현대제철은 코로나19 팬데믹 영향에 따른 자동차, 조선 등 수요 산업의 침체로 고로 부문 매출이 둔화됐으나, 전기로 부문의 실적 개선에 힘입어 전기 대비 흑자전환한 140억 원의 영업이익을 거둘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더불어 판재류의 전반적인 부진에도 불구하고 봉형강 제품 생산 체제를 최적화하고, 저가 유통·가공수주에 원칙적으로 대응함으로써 손익 개선을 실현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현대제철은 하반기 글로벌 자동차 생산 회복에 따른 자동차 강판 물량 정상화와 저수익 부문의 적자 축소 노력을 바탕으로 손익이 점차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자동차강판 공급 확대를 위한 신강종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는 한편 판로 확대를 위한 관련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대외 경영상황 악화에도 불구하고 수익 중심의 질적 성장이라는 목표달성을 위해 사업구조 개편, 특수강 품질 안정화, 혁신활동 'HIT'를통한 설비성능 향상, 품질 부적합 개선 등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