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오늘] 택배노동자 과로사…올해만 8번째
[포토오늘] 택배노동자 과로사…올해만 8번째
  • 권희정 기자
  • 승인 2020.10.1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권희정 기자)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CJ대한통운 택배노동자가 지난 8일 사망한 가운데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 관계자들이 12일 오전 서울 노원구 을지대학교 병원 장례식장 앞에서 열린 ‘또 한명의 CJ대한통운 택배노동자 과로사’ 고(故) 김원종님 추모 및 CJ대한통운 규탄 기자회견에서 유가족인 고(故) 김원종씨의 어버지가 눈물을 흘리며 발언을 하고 있다.

12일 오전 서울 노원구 을지대학교병원 장례식장 앞에서 열린 ‘또 한명의 CJ대한통운 택배노동자 과로사’ 고(故) 김원종님 추모 및 CJ대한통운 규탄 기자회견에서 지난 8일 숨진 택배노동자 김 모씨의 아버지가 김씨의 작업복을 들어보이고 있다.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 관계자들이 12일 오전 서울 노원구 을지대학교 병원 장례식장 앞에서 열린 ‘또 한명의 CJ대한통운 택배노동자 과로사’ 고(故) 김원종님 추모 및 CJ대한통운 규탄 기자회견에서 구호를 외치고 있다. 

 

담당업무 : 사진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