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컷오늘] 나경원-김병준, ‘인적청산’ 놓고 충돌
[한컷오늘] 나경원-김병준, ‘인적청산’ 놓고 충돌
  • 정진호 기자
  • 승인 2018.12.1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지도부 딴목소리…친박-비박 대리전?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정진호 기자) 

▲ ⓒ시사오늘 그래픽=김승종

인적청산을 놓고 자유한국당 ‘투톱’ 간의 신경전이 벌어지고 있다. 우선 친박의 지원을 받아 원내대표로 당선된 나경원 원내대표는 지난 13일 “인적쇄신 자체에는 반대하지 않지만 시기가 적절한지 모르겠다”며 비대위가 진행하고 있는 인적청산 계획에 반대 의사를 피력했다.

하지만 김병준 비대위원장은 곧바로 “나중에 할 것은 나중에 하고, 지금 해야 할 것은 지금 해야 한다”면서 인적쇄신 작업을 지속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친박이 나경원 원내대표를 당선시키면서, 한동안 잠잠했던 한국당의 계파 갈등이 다시 수면 위로 떠오르는 모양새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자유한국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