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전오늘] 전자랜드,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프로모션 실시…청호나이스, 여름시즌 공기청정기 판매 30% 증가
[가전오늘] 전자랜드,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프로모션 실시…청호나이스, 여름시즌 공기청정기 판매 30% 증가
  • 손정은 기자
  • 승인 2019.08.09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전자랜드는 9일부터 19일까지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자랜드
전자랜드는 9일부터 19일까지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자랜드

전자랜드,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프로모션 실시

전자랜드는 9일부터 19일까지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은 전자랜드 전국 매장을 통해 할 수 있다. 사전예약은 갤럭시노트10 전 기종을 대상으로 진행하며 예약고객은 오는 20일부터 순차적으로 단말기를 받아볼 수 있다.

전자랜드는 사전예약 후 이동통신사 개통을 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은품을 제공한다. SK텔레콤 개통고객에게는 스타벅스 한정판 텀블러 2개와 음료 쿠폰 2개, KT 개통고객에게는 엠플러스 무선충전 보조배터리와 베스킨라빈스 쿠폰, LG유플러스 개통고객에게는 엠플러스 무선충전 보조배터리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전자랜드는 갤럭시노트10 구매고객에게 삼성전자에서 마련한 사은품도 함께 제공한다. 구매고객은 △삼성전자 기어핏 △삼성전자 2세대 듀얼 무선충전기와 클리어 커버 △글랩(glap) 게임패드와 LED커버 등 사은품 3종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사전예약 고객 전원에게는 갤럭시 버즈(Galaxy Buds)를 9만 9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쿠폰과 디스플레이 파손 교체 50% 지원 쿠폰이 지원된다.

청호나이스, 여름시즌 공기청정기 판매 30% 증가

청호나이스는 자사의 지난 6~7월 공기청정기 판매대수가 전년 동기간(2018년 6~7월)대비 약 30% 증가한 5000대를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공기청정기는 미세먼지와 황사로 인한 환경적 요인이 많은 봄, 가을이 전통적인 성수기로 알려져 있지만, 여름시즌인 6~7월 공기청정기 판매대수가 급증하며 사계절 생활가전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여름시즌 공기청정기 판매가 증가한 요인으로는, 여름에도 간간히 발생하는 미세먼지 이슈에, 무더위로 인한 에어컨 사용으로 실내 환기를 자주 시키기 어려운 점, 환경적 요인 외에도 공기청정기를 2대 이상 구매하는 가정이 증가한 점 등이 꼽힌다. 청호나이스의 경우, 계절별로 바꿔 쓰는 기능성 3종 필터가 적용된 '청호 공기청정기 A600'이 6~7월 전체 판매량의 30%를 차지하며 판매량 증가를 견인했다.

청호 공기청정기 A600은 1단계 프리필터, 2단계 기능성 3종 필터, 3단계 초미세먼지 집진필터, 4단계 탈취필터를 적용했다. 특히, 각 시기별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는 특화된 기능의 3종 필터를 교체 사용할 수 있어, 사계절 내내 쾌적한 실내 공기를 만들어준다.

에누리 가격비교, 소형냉장고 최저가 기획전 진행

써머스플랫폼이 운영하는 가격비교 사이트 에누리 가격비교'는 소형냉장고 최저가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무더운 날씨의 영향으로 7월 5주 기준 에누리의 '2도어 소형냉장고' 판매액과 매출액은 전주대비 각각 11%와 14%가 증가했다.

이와 같이 꾸준히 증가하는 소형냉장고 수요에 발맞춰 에누리는 중소기업 인기 제품들의 역대급 최저가 기획전을 진행한다.

대상 모델은 △위니아대우 클라쎄 EKRB151CDW △위니아대우 클라쎄 FR-B183SW △위니아대우 클라쎄 FR-C326TDBK △위니아대우 클라쎄 EKRG244CPS △대우루컴즈 R251K01-S △창홍 ORD-090B0W △캐리어 클라윈드 CRF-TD093WSE 등 총 7종이다.

오는 21일까지 에누리 가격비교 통해 ‘인터파크’에 접속하면 최대 17% 중복 할인 쿠폰을 발급 받을 수 있으며, 쿠폰 소진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