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오늘] 삼표시멘트, 7000톤급 시멘트 운송선 명명식
[건설오늘] 삼표시멘트, 7000톤급 시멘트 운송선 명명식
  • 박근홍 기자
  • 승인 2019.04.05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삼표시멘트, 총 보유 선박 10척으로 늘어

삼표시멘트는 지난 4일 부산 감천항 21번 선석에서 시멘트 운송선 '삼표3호' 명명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진수식을 가진 삼표3호는 길이 100.10m, 너비 19.20m, 재화중량톤수 7374톤 규모의 시멘트 전용선이다. 삼표3호 확보로 삼표시멘트는 총 10척의 운송선을 보유하게 됐다. 물류 비용 감소, 운송 정상화 등을 통한 수익성 개선이 기대된다는 게 삼표그룹의 설명이다.

삼표 측은 "삼표3호 도입으로 삼표시멘트 물류 능력이 안정화 단계에 접어들었다"며 "적정 선박 확보로 연안 수송 능력에서 경쟁우위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우건설, 보츠와나~잠비아 교량공사 재개

대우건설은 발주처 공사비 미지급으로 일시 중단됐던 '보츠와나-잠비아 카중굴라 교량공사'를 지난 1일자로 재개한다고 5일 전했다.

이날 대우건설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보츠와나 교통통신부 장관, 잠비아 주택건설부 장관은 해당 공사 현장에서 대우건설 관계자들과 공사 중지 문제에 대해 협의했으며, 이 자리에서 잠비아 측은 미지급 공사비 1672만 달러를 즉시 지급하겠다고 공언했다.

대우건설 측은 "미수금 지급에 따라 일시 중지된 공사가 빠르게 재개돼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계약 조건에 따라 시공사 권한을 최대한 확보하면서 현장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M그룹, 영월 동강리조트서 식목행사

SM그룹은 5일 강원 영월군 소재 탑스텐 동강리조트에서 '1만 그루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SM그룹 임직원, 영월군 관계자 등 1000여 명이 참여해 탑스텐 동강리조트와 강변 산책로 일대에 사과나무, 벚나무, 연상홍 등 총 1만2000그루의 나무를 심고, 주변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SM그룹 측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계절별 꽃 축제를 확대하고, 탑스텐 동강리조트가 강원도의 명소, 영월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관광레저타운을 조성해 영월을 찾는 고객들이 소중한 추억을 간직할 수 있는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재계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