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태극기와 노란리본
[만평] 태극기와 노란리본
  • 그림 이근 글 김병묵
  • 승인 2019.05.1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그림 이근 글 김병묵)

ⓒ시사오늘 이근
ⓒ시사오늘 이근

좌-우로 나뉘어 역대급 갈등을 겪고 있는 한국사회다. 정치권을 필두로, 극단으로 치닫는 대립엔 브레이크가 없다.

과거를 돌아보자. 16일 35주년 기념식이 열린 민추협,은 정치적 라이벌 상도동계와 동교동계의 합작품이다. 왼손과 오른손이 서로 맞잡은 셈이다.

신께선 인간에게 두 팔을 모두 쓰라고 주셨고, 새는 양 날개가 있어야 날아가지 않나.

 

담당업무 : 국회 및 더불어민주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行人臨發又開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