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정세균 “3차 추경, 1,2차보다 더 클 것…국채 발행 불가피”
스크롤 이동 상태바
[정치오늘] 정세균 “3차 추경, 1,2차보다 더 클 것…국채 발행 불가피”
  • 김병묵 기자
  • 승인 2020.05.17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文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정부 5·18 폄하 분노”
유승민 “통합당도 광주진실 밝히는데 노력해야”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지난 12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40주년을 맞은 5·18 민주화 운동과 관련 광주 MBC와 인터뷰를 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청와대 제공
지난 12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40주년을 맞은 5·18 민주화 운동과 관련 광주 MBC와 인터뷰를 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청와대 제공

文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정부 5·18 폄하 분노”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광주 민주화운동 기념식과 관련 "이명박 정부와 박근혜 정부 때 5·18 기념식이 폄하되는 데 대해 참으로 분노스러웠다"고 회고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광주 MBC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5·18 하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인물’로 "당시의 노무현 변호사가 제일 먼저 생각이 난다"고 노 전 대통령을 언급했다.

 

ⓒ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17일 3차 추경 규모가 1,2차 추경보다 규모가 클 것이라고 밝혔다. ⓒ뉴시스

정세균 “3차 추경, 1,2차보다 더 클 것…국채 발행 불가피”

정세균 국무총리가 3차 추경 규모가 1,2차 추경보다 규모가 클 것이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17일 KBS 프로그램 〈일요진단〉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며 "국채 발행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이어 정 총리는 "재정건전성은 사실 걱정이 된다"며 "우려를 최소화하는 노력을 하겠다"고 설명했다.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하루 앞둔 17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하는 미래통합당 유승민 의원. ⓒ뉴시스
17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하는 미래통합당 유승민 의원. ⓒ뉴시스

유승민 “통합당도 광주진실 밝히는데 노력해야”

미래통합당 유승민 의원이 17일 통합당도 5·18 진상규명에 동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통합당 유의동·김웅 당선인과 함께 이날 광주를 찾은 유 의원은 "당이 (5·18 왜곡·비난에) 단호한 조처를 하지 못했다는 게 정말 아쉽다"면서 "5·18 역사의 진실은 시간이 지나도 꼭 밝히려는 노력을 우리 미래통합당도 해야 한다"고 했다.

 

담당업무 : 게임·공기업 / 국회 정무위원회
좌우명 : 행동하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