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오늘] 하나은행, 서울시와 ‘핀테크 스타트업 성장 지원’ 업무협약 체결
[은행오늘] 하나은행, 서울시와 ‘핀테크 스타트업 성장 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0.07.30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진영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회장(왼쪽)과 손병환 NH농협은행장(오른쪽)이 '고객감동 스토리 사은품 경진대회'에 전시된 사은품을 관람하고 있다. ⓒNH농협은행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회장(왼쪽)과 손병환 NH농협은행장(오른쪽)이 '고객감동 스토리 사은품 경진대회'에 전시된 사은품을 관람하고 있다. ⓒNH농협은행

NH농협은행, '고객감동 스토리 사은품 경진대회' 개최

NH농협은행은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지난 29일부터 8월 5일까지 농협은행만의 특색있고 정체성 있는 사은품 개발 및 마케팅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고객감동 스토리 사은품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고객감동 스토리 사은품 경진대회'에는 감동과 스토리를 담아 고객만족도를 증대시킬 다양한 사은품을 전시하고 있다. 우수사은품 선정 투표는 NH농협은행 본점을 방문한 고객 및 임직원 누구나 QR코드 평가표를 활용해 참여 할 수 있으며, 수상작은 향후 사은품으로 제작되어 고객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농업·농촌과 소상공인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사은품 위주로 공모하여 전시되고 있으며, 레트로 감성과 전국 8도 쌀을 한 상자에 담은‘8도 미소’와  체험과 교육적인 요소를 포함하고 있는‘농산물 재배키트(벼, 버섯, 콩나물) 등 다양한 농산물과 NH농협은행의 캐릭터(올리&원이) 상품 등 100여 가지의 사은품들이 출품됐다.

손병환 은행장은 “'고객감동 스토리 사은품 경진대회'를 통해 고객 사은품 하나에도 감동과 스토리를 담았다”며,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고객과 농촌에 한발 더 다가가는 디지털 휴먼뱅크가  되겠다”고 말했다.

협약식 후 염정호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사진 오른쪽)과 김의승 서울특별시 경제정책실장(사진 왼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은행
협약식 후 염정호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사진 오른쪽)과 김의승 서울특별시 경제정책실장(사진 왼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은행

하나은행, 서울시와 '핀테크 스타트업 성장 지원' 업무협약 체결

하나은행은 30일 오전 서울시 중구 서울시청 서소문2청사에서 ‘핀테크 스타트업 성장 지원 및 글로벌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서울시와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은 민관이 협력하여 건전한 핀테크 생태계 조성 및 금융산업의 발전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이를 바탕으로 양 기관의 스타트업 지원센터인 ‘하나은행 1Q Agile Lab(원큐 애자일 랩)’ 과 ‘서울시 서울핀테크랩’은 국내외 스타트업의 발굴 및 성장 지원, 투자 유치 등에 대한 공동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상호교류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특히, 하나은행은 서울시와 협업해 국내 진출 및 사업영역 확장을 희망하는 글로벌 스타트업을 선발하고, 한국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사무공간 및 성장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1Q Agile Lab 글로벌센터’를 올 해 하반기 내로 개소할 예정이다.

아울러 하나은행은 지난 6월 선발한 기존 ‘1Q Agile Lab 10기’ 14개사에 이어 추가로 7개사를 선정해 총 21개사로 2020년 선발 기업을 확대하여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이번에 추가된1Q Agile Lab 10기 업체는 △메이아이(대표 박준혁) △씨티아이랩(대표 조홍연) △엘리스(대표 김재원) △웨인힐스벤처스(대표 이수민) △퍼즐데이터(대표 김영일) △HB스미스(대표 한종원) △TG360(대표 박병건) 7개 업체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하나은행은 1Q Agile Lab을 통해 많은 스타트업들을 발굴하고 공동사업이나 지분투자를 통해 함께 발전하고 동반성장 해왔다”며, “앞으로 서울시와 함께 상생 기반의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과 혁신금융 확대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담당업무 : 은행 출입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