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올 1분기 영업이익 2122억… 전년比 47% 감소
스크롤 이동 상태바
삼성증권, 올 1분기 영업이익 2122억… 전년比 47% 감소
  • 고수현 기자
  • 승인 2022.05.12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고수현 기자)

삼성증권 ci ⓒ삼성증권
삼성증권 ci ⓒ삼성증권

삼성증권은 글로벌 시장 침체 영향으로 올 1분기 영업실적이 부진했다.

12일 삼성증권은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영업이익 2122억원, 당기순이익 1518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46.88%, 당기순이익은 47.49% 각각 줄어들었다. 지난해 1분기 영업이익은 3299억원, 당기순이익은 2890억원을 기록한 바 있다.

직전분기와 비교하면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1.45%, 5.67% 늘었다.

삼성증권은 거래대금 축소 추세가 유지되고 있지만 리테일 부문 고객기반은 견조하게 유지됐다고 밝혔다.

삼성증권에 따르면 리테일 고객 예탁자산은 올 1분기에도 10조원이 순유입되며 309조원을 달성, 5분기 연속 순유입세를 지속했다. 아울러 해외주식 예탁자산도 19조원을 돌파하며 사상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본사영업부문도 비교적 안정된 실적을 시현했다고 자평했다. 

한편 삼성증권은 별도 기준으로 올 1분기 영업이익 2151억원, 순이익 1505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은행·증권·카드 담당)
좌우명 : 기자가 똑똑해지면 사회는 더욱 풍요로워진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