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노동자 권리 신장 공로…‘한국노동공제회 감사패’ 받아
스크롤 이동 상태바
우리카드, 노동자 권리 신장 공로…‘한국노동공제회 감사패’ 받아
  • 고수현 기자
  • 승인 2022.10.28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고수현 기자)

지난 26일 여의도 한국노총 회관에서 진행된 한국노동공제회 출범 1주년 행사에서 우리카드 김정기 대표이사(사진 왼쪽)가 감사패를 수상하고 김동만 공제회 이사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우리카드
지난 26일 여의도 한국노총 회관에서 진행된 한국노동공제회 출범 1주년 행사에서 우리카드 김정기 대표이사(사진 왼쪽)가 감사패를 수상하고 김동만 공제회 이사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우리카드

우리카드(사장 김정기)는 비정형 노동자 권리 신장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플랫폼프리랜서노동공제회(이하 한국노동공제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26일 한국노동공제회 출범 1주년을 맞아 여의도 한국노총회관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김동만 공제회 이사장,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 강신표 한국노총 수석부위원장, 박홍배 금융노조 위원장,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등 정부관계자 및 국회의원 다수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노동자 권리 신장을 위해 노력한 각계 기업과 단체가 공로패·감사패를 받았다.

우리카드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ESG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플랫폼 노동자 권익을 위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

앞서 우리카드는 지난 9월 한국노동공제회에 발전기금을 기부했으며, 지난 6월에는 온라인쇼핑, 편의점 등 일상 선호 업종 캐시백 혜택을 탑재한 제휴카드 ‘플랫폼공제회 우리체크’를 출시해 노동자를 위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플랫폼 노동자를 위한 지원활동으로 감사패까지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노동자 권리를 신장시키고 모두가 건강한 노동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0월 설립된 한국플랫폼프리랜서노동공제회는 배달라이더, 대리운전기사 등 플랫폼 업종에 종사하는 전국 약 220만명 비정형 노동자의 권리 신장을 위해 활동하는 단체로, 자산형성 지원 사업, 직업능력 개발, 안전한 노동, 건강증진 사업을 진행한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은행·증권·카드 담당)
좌우명 : 기자가 똑똑해지면 사회는 더욱 풍요로워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