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윤석열 “이준석에 무리하게 연락 않을 것”…안철수 “당대표 태업”
스크롤 이동 상태바
[정치오늘] 윤석열 “이준석에 무리하게 연락 않을 것”…안철수 “당대표 태업”
  • 조서영 기자
  • 승인 2021.12.0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2030 MZ세대 영입…“청년 부처 신설할 것”
윤석열 “이준석에게 무리하게 연락 않겠다”
안철수 “국힘, 당대표 태업에 주변은 자리다툼”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조서영 기자)

 

이재명, 2030 MZ세대 영입…“청년 부처 신설할 것”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1일 국가 인재 1차 MZ세대 전문가 영입을 발표했다.ⓒ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1일 국가 인재 1차 MZ세대 전문가 영입을 발표하며, “청년과 미래에 관한 전담 부처를 신설해서 아예 청년들 스스로가 직접 책임지는 구조를 만들면 어떨까 한다”고 제안했다.

이날 오전 이 후보는 브리핑룸에서 “청년들의 문제인데도 기성세대가 결정하고 있다”며 “청년들끼리 싸울 것이 아니라 기성 체제와 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국가인재위원회는 △AI 개발자 김윤기(20) △김윤이 뉴로어소시에이츠 대표(38) △송민령 한국과학기술원(KAIST) 연구원(37) △최예림 서울여대 데이터사이언스학과 교수(35) 등 4명을 영입했다.

 

윤석열 “이준석에게 무리하게 연락 않겠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일 “이준석 대표에게 무리하게 연락하지 않겠다”고 말했다.ⓒ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일 “이준석 대표에게 무리하게 연락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윤 후보는 천안 독립기념관 방문 후 기자들과 만나 ‘이 대표에게 직접 연락해본 적 있느냐’는 질문에 “본인이 휴대폰을 꺼놓고 있다고 했다”며 “부산에서 생각도 정리하고 당무에 복귀하면…”이라 답했다.

‘오늘이라도 이 대표를 만나러 갈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선대위와 최고위도 같이 해야 하기 때문에, 회의 시간이나 회의 전후로 얘기할 수 있는 기회는 얼마든지 많이 있다”고 말했다.

 

안철수 “국힘, 당대표 태업에 주변은 자리다툼”


ⓒ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1일 “당 대표는 태업하고 주변은 자리다툼을 하는데 이를 수습할 리더십은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했다.ⓒ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1일 “제1야당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 정권에 대한 국민들의 반감과 정권 교체 여론만 믿고 권력 차지할 생각만 하고 있다”며 “국민의당이 정권 교체의 더 좋은 대안이라는 것을 보여줄 것”이라 말했다.

이날 오전 안 후보는 제1차 선거대책위원회에서 “당 대표는 태업하고 주변은 자리다툼을 하는데 이를 수습할 리더십은 보이지 않는다”며 “벌써 대선에서 이긴 것처럼 떡고물 나누기에만 열을 올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행복하게 살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