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원자력사업실 신설
스크롤 이동 상태바
현대엔지니어링, 원자력사업실 신설
  • 박근홍 기자
  • 승인 2022.05.24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기존 팀 단위 조직인 원자력부문을 '원자력사업실'로 격상해 원자력사업을 전담하는 별도 전문 조직으로 신설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조치를 통해 현대엔지니어링은 원자력 분야 인력에 설계 인력을 보강하고, 외부 전문 인력을 추가 영입해 원자력 영업·수행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이를 계기로 △소형원자로·수소 생산 △원전해체·핵주기 △연구용원자로·핵연료제조시설 등 사업 추진에 적극 나서고, 독자적인 SMR 고유기술 확보에까지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엔지니어링 측은 "친환경 에너지 사업분야에 적극적인 투자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글로벌 환경∙에너지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유통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