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패딩의 계절…롱패딩 뒤이을 아이템은?
돌아온 패딩의 계절…롱패딩 뒤이을 아이템은?
  • 안지예 기자
  • 승인 2019.10.1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리스·숏패딩·프리미엄패딩 등 부상
SPA·아웃도어·백화점 ‘패딩전쟁’ 돌입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안지예 기자)

롯데백화점 롱후리스와 스파오 덤블 점퍼 각 사
롯데백화점 롱후리스와 스파오 덤블 점퍼 ⓒ각 사

갑작스럽게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간절기용, 겨울 패딩을 장만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한때 거셌던 롱패딩 열풍이 지난해부터 한풀 꺾이면서 업계에서는 올해는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군으로 승부수를 띄웠다. 특히 롱패딩 대신 플리스(fleece), 숏패딩 등이 인기를 끌 전망이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올해는 플리스가 대세 아이템으로 떠오르는 분위기다. 이랜드월드가 운영하는 글로벌 SPA 스파오에 따르면 덤블과 플리스 점퍼가 출시 1개월만에 매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스파오는 지난달 한 달 기준 덤블 점퍼의 매출이 작년 대비 2.3배 성장했다.

양털처럼 뽀글뽀글한 형태로 일명 ‘뽀글이’로도 불리는 덤블 점퍼와 포근하고 도톰한 소재의 플리스 점퍼는 코디에 따라 이너와 아우터로 동시에 활용 가능해 초가을부터 겨울까지 쭉 입을 수 있는 간절기 핵심 아이템이다. 특히 ‘플리스 스탠 집업’은 출시 직후 일부 컬러가 완판이 예상돼 리오더에 들어갈 예정이다. 

롯데백화점은 ‘롱후리스’를 선보인다. 본격적인 동절기 시즌을 맞아 롯데백화점은 자체 브랜드 편집샵인 ‘엘리든 플레이’, ‘엘큐엘(LQL)’을 통해 롱후리스 정식 판매에 들어갔다. 

롱후리스는 유명 연예인이 한 TV프로그램에 착용하고 나와 큰 인기를 끌었던 국내 캐주얼 브랜드 ‘하이드아웃’의 상품이다. 하이드아웃은 2017년부터 롱후리스를 출시해 롱후리스 디자인 분야에서는 선구자적인 브랜드며 2017년부터 2018년 해마다 출시된 상품들이 모두 품절되고 있다. 

일반 후리스와는 달리 무릎까지 내려오는 개성 있는 디자인과 함께 세계적인 다국적 기업으로 잘 알려진 ‘3M’의 신슐레이트(Thynsulate) 소재를 사용해 보온성이 뛰어나다. 눈이나 비가 오는 상황에 취약한 후리스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뒤집어 입을 수 있는 ‘리버시블’ 형태로 제작돼 날씨에 구애받지 않고 착용할 수 있다.

네파의 ‘데이브 보아 플리스’는 기장에 변화를 줬다. 가볍게 입을 수 있는 허리까지 오는 짧은 숏 버전과 허벅지까지 내려와 더욱 따뜻하고 스타일리시하게 즐길 수 있는 롱 버전까지 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했다. 코오롱스포츠는 라인프렌즈의 인기캐릭터인 BT21과 함께한 플리스 재킷을 출시했다. BT21 플리스는 코야, 알제이, 슈키, 망, 치미, 타타, 쿠키 총 7개 캐릭터를 디자인 요소로 적용했다. 

허리 위로 올라오는 숏패딩과 뉴트로 감성 패딩에도 눈을 돌리고 있다. 노스페이스는 ‘에코 플리스 컬렉션’과 ‘교복 패딩’으로 불리며 인기를 끌었던 숏패딩의 원조 ‘눕시 다운’을 뉴트로 열풍에 맞춰 재해석한 ‘1992 눕시 재킷’을 선보였다. 

눕시 재킷을 비롯한 노스페이스 헤리티지 제품이 지닌 고유의 배색 디자인을 재해석해 탄생한 제품군 ‘달톤 컬렉션(DALTON COLLECTION)’과 기하학적 패턴과 오렌지, 퍼플, 블루 등을 활용한 화려하면서도 과감한 배색이 특징인 레트로 풍의 제품군 ‘레이지 컬렉션(RAGE COLLECTION)’도 내놨다.

유행을 타지 않는 프리미엄 패딩을 찾는 고객도 늘고 있다.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지난달 1일부터 지난 7일까지 프리미엄 패딩 매출은 지난해 동기대비 85% 신장했으며 일부 브랜드는 300%가 넘게 증가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020년 1월까지 주요 점포에서 몽클레어, 에르노, 캐나다구스, 무스너클 등 프리미엄 패딩 매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업계 관계자는 “롱패딩 인기가 사그라지면서 대체 아이템으로 숏패딩, 플리스 등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지난해 패션업계가 롱패딩 수요 예측에 실패하면서 어려움을 겪은 부분이 있어 올해는 제품 선택의 폭을 다양하게 넓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식음료, 소셜커머스, 화장품, 패션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편견없이 바라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