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오늘] 대한항공, 한진인터내셔널에 1.1조원 자금 대여…제주항공 JJ 라운지, 2020 IDEA 본상 수상
[항공오늘] 대한항공, 한진인터내셔널에 1.1조원 자금 대여…제주항공 JJ 라운지, 2020 IDEA 본상 수상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0.09.17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대한항공, 한진인터내셔널에 1.1조원 자금 대여

대한항공은 지난 16일 서울시 중구 서소문 사옥에서 이사회를 열고, 자회사 한진인터내셔널에 대한 9억5000만 달러(1조1215억 원) 규모의 자금 대여안을 심의·의결했다고 17일 밝혔다.

한진인터내셔널은 지난 1989년 미국 캘리포니아에 설립된 회사로, 대한항공이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2017년부터는 미국 LA 윌셔 그랜드 센터(Wilshire Grand Center)를 재건축해 운영 중이다.

한진인터내셔널은 이달 중 9억 달러의 차입금이 만기도래 예정이지만,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호텔·오피스 수요 감소 등 시장상황 악화로 상환이 지연되고 있다. 이에 대한항공은 일시적인 금전 대여에 나서게 됐다.

대여 자금 중 9억 달러는 한진인터내셔널의 차입금 상환에 활용된다. 5000만 달러는 호텔산업 경색에 따른 운영자금 충당에 쓰이게 된다. 세부적으로 3억 달러는 이달 말 대한항공이 수출입은행으로부터 대출을 받아, 이를 다시 한진인터내셔널에 빌려주는 방식으로 제공된다. 또한 나머지 6억 달러와 운영자금으로 쓰일 5000만 달러는 대한항공이 자체자금을 통해 조달한다.

대한항공은 오는 10월 미국 현지 투자자와 한진인터내셔널 지분 일부 매각과 연계한 브릿지론(3억 달러)을 확보하고, 내년 한진인터내셔널의 경영 안정을 통한 담보부대출(3억 달러)을 통해 대여자금을 상환받을 예정이다.

제주항공 JJ 라운지, 2020 IDEA 디자인상 수상

제주항공은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에서 운영중인 고객 전용공간 ‘JJ 라운지’가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JJ 라운지는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4층 면세지역 28번 게이트 부근에 위치한 유료 라운지로 △여행 관련 작품 전시 △간단한 식음료 △여성 파우더룸 △가족석, 1인석 △포토존 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항공 여객 시장 변화 속 이용자에게 편의성과 편안함을 주기 위한 새로운 시도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JJ라운지는 제주항공 이용 고객들의 새로운 경험 요소를 추가해 경쟁사들과 차별화를 시도했다"며 "이번 수상을 통해 제주항공만의 고객경험 서비스가 세계적으로 인정받아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