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배터리사업 글로벌 공략 가속…美 기후변화 전문가 자문 위촉
SK이노, 배터리사업 글로벌 공략 가속…美 기후변화 전문가 자문 위촉
  • 방글 기자
  • 승인 2021.01.1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SK이노베이션은 배터리 사업의 글로벌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미국 기후변화 및 환경보호 전문가이자 변호사인 캐롤 브라우너(Carol Browner)를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고 19일 밝혔다.

캐롤 브라우너는 빌 클린턴(Bill Clinton) 행정부에서 환경보호국(EPA; Enviornment Protection Agency) 국장을 역임하고 버락 오바마(Barack Obama) 행정부에서는 백악관의 에너지 및 기후변화 정책실 디렉터로 일하는 등 환경정책분야에서 글로벌 전문가로 알려진 인물이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밸류크리에이션센터장은 "전기차 등 배터리를 사용하는 산업이 급성장 하고 있다"면서 "SK배터리 사업의 글로벌 성장에 필요한 적극적인 전략 수립과 실행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캐롤 브라우너를 자문으로 위촉했다"고 전했다.

이어 "SK는 미국에서 배터리 사업을 위한 대규모 투자를 계속하고 있다"면서 "캐롤 브라우너의 경륜과 전문성이 SK배터리 사업의 성공에 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담당업무 : 금융·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