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심해저 광물 채굴 중단 선언…“실질적 ESG 구현”
스크롤 이동 상태바
삼성SDI, 심해저 광물 채굴 중단 선언…“실질적 ESG 구현”
  • 방글 기자
  • 승인 2021.03.31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삼성SDI가 심해저 광물 채굴 중단을 선언했다.

삼성SDI는 31일 BMW, 볼보, 구글 등과 함께 '심해저 광물 채굴 방지 이니셔티브'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날 삼성SDI 등은 심해저 광물채굴(Deep Seabed Mining, 이하 DSM)에 대한 글로벌 모라토리엄(일시적 중단)을 지지하는 성명서도 함께 공개했다. 

심해저에서 광물을 채취하지 않고, DSM을 통해 공급되는 자원을 사용하지 않겠다고 약속한 것이다. 배터리 업계 중 해당 이니셔티브에 참여한 기업은 삼성SDI가 유일하다. 

최근 전기차 시장에 대한 관심과 배터리 수요 증가에 따라 코발트, 리튬 등 주요 광물에 대한 수요도 급증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심해의 광물자원 활용 가능성에 대한 관심도 늘고 있다. 

삼성SDI 관계자는 “배터리 업계 최초이자 유일하게 심해저 광물 채굴 방지 이니셔티브에 참여한 것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책임감 있는 광물 채굴과 공급 방식을 통해 ESG 경영을 실질적으로 구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