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트윈타워 어린이집서 확진자 나와…건물 일부 폐쇄
LG트윈타워 어린이집서 확진자 나와…건물 일부 폐쇄
  • 방글 기자
  • 승인 2020.08.27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여의도 LG트윈타워 어린이집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27일 LG에 따르면 트윈타워 동관 3층의 어린이집에 다니는 원아 한 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된 원아의 아버지는 LG화학 직원으로 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LG가 아닌 다른 직장에 다니는 어머니는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중이다.

LG는 동관 3층에 위치한 LG사랑어린이집을 긴급 폐쇄하고, 방역조치 했다. LG측은 어린이집을 2주 동안 닫고, 어린이집이 위치한 3층 역시 주말인 30일까지 폐쇄하기로 했다.

또, 같은 엘리베이터를 사용하는 동관 3~5층에 방역을 실시한다. 식당가인 5층은 이날 하루 폐쇄된다.

LG그룹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아동과 어머니의 동선, 어린이집 내 밀접 접촉자를 파악 중이다.

LG 측은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거나 밀접 접촉자로 분류되는 직원은 검사 결과에 관계없이 2주간 재택근무를 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