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삼성 TV 플러스에 MBC·SBS 신규 론칭
스크롤 이동 상태바
삼성전자, 삼성 TV 플러스에 MBC·SBS 신규 론칭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12.2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시트콤·예능 등 인기 채널 10개 무료 제공…향후 30개까지 확대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삼성전자는 자사 스마트 TV에서 제공하는 ‘삼성 TV 플러스’에 지상파 채널인 MBC와 SBS 인기 프로그램을 론칭한다고 29일 밝혔다.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자사 스마트 TV에서 제공하는 ‘삼성 TV 플러스’에 지상파 채널인 MBC와 SBS 인기 프로그램을 론칭한다고 29일 밝혔다.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자사 스마트 TV에서 제공하는 ‘삼성 TV 플러스’에 지상파 채널인 MBC와 SBS 인기 프로그램을 론칭한다고 29일 밝혔다. 

삼성 TV 플러스는 TV에 인터넷을 연결하면 △영화 △드라마 △예능 △뉴스 △스포츠 등 다양한 콘텐츠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채널형 비디오 서비스다. 삼성 TV 플러스 국내 이용자는 이제부터 MBC와 SBS의 드라마·시트콤·예능 등 10개의 인기 채널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향후 서비스 가능한 지상파 채널은 약 30개까지 확대될 계획이다.

새로 추가된 MBC 채널은 △무한도전 △신비한 TV 서프라이즈 △구해줘! 홈즈 △이산 △커피프린스 1호점 등이다. SBS 채널은 △런닝맨 △미운 우리 새끼 △뿌리깊은 나무 △레전드 시트콤 △순옥명작관 등이 포함됐다. 

삼성 TV 플러스 서비스는 지난 2015년에 한국에 처음 출시된 후, 북미와 영국 등 전 세계 23개국으로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현재 약 1300여 개의 채널을 보유 중이다. 올해 4월엔 모바일 앱을 출시했으며, 5월엔 스마트 모니터를 탑재하는 등 스마트 TV 콘텐츠 경험을 다양한 기기로도 확대했다. 

한상숙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 TV 플러스는 이번 MBC, SBS와의 협력으로 고품질 지상파 콘텐츠를 제공하게 됨에 따라 국내 FAST(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 서비스로서 한 단계 더 도약했다”며 “앞으로도 사용자에게 더 즐겁고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고, 파트너사에는 다양하고 혁신적 시도를 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