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정용기 “신상필벌 분명한 김정은, 文 대통령보다 낫다”
[정치오늘] 정용기 “신상필벌 분명한 김정은, 文 대통령보다 낫다”
  • 정진호 기자
  • 승인 2019.05.31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北 김영철·김혁철 숙청 보도에 “섣부른 판단·언급 부적절”
바른미래당 윤리위, 하태경 징계절차 착수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정진호 기자)

자유한국당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김정은 위원장이 지도자로서 문재인 대통령보다 더 나은 면도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뉴시스
자유한국당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김정은 위원장이 지도자로서 문재인 대통령보다 더 나은 면도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뉴시스

靑, 北 김영철·김혁철 숙청 보도에 “섣부른 판단·언급 부적절”

청와대는 31일 북한이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협상 결렬 책임을 물어 김영철 조선노동당 통일전선부장과 김혁철 대미특별대표를 처형했다는 보도와 관련, “그 부분에 대해서는 섣부른 판단이나 언급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청와대가 모든 동향을 살펴본다”며 “그 기사가 얼마만큼 확인된 사안인지를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앞서 <조선일보>는 북한 소식통을 인용해 김영철 통전부장은 해임 후 자강도에서 혁명화 조치에 취해지고, 김혁철 대미특별대표는 처형당했다고 보도했다.

정용기 “신상필벌 분명한 김정은, 文 대통령보다 낫다”

자유한국당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31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김영철 조선노동당 통일전선부장과 김혁철 대미특별대표 등을 숙청했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 “김정은 위원장이 지도자로서 문재인 대통령보다 더 나은 면도 있는 것 같다”고 주장했다.

정 위원장은 이날 충남 천안 우정공무원교육원에서 열린 제4차 국회의원·당협위원장 연석회의에서 “지도자로서 조직과 국가를 이끌어가려면 신상필벌이 분명해야 하는데 김정은은 잘못하니 책임을 묻는다”면서 “북한 김정은에게서 야만성, 불법성, 비인간성을 뺀다면 어떤 면에서는 지도자로서 문 대통령보다 더 나은 면도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 대일·대미관계가 엉망진창이 됐는데도 책임져야 할 사람에 책임을 묻지 않고 힘없는 외교부 참사관 한 명을 파면시켰다”며 “이런 사태를 놓고 문 대통령은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서훈 국정원장, 정의용 청와대 안보실장,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북한처럼 처형이 아니라 책임을 물어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덧붙였다.

바른미래당 윤리위, 하태경 징계절차 착수

바른미래당이 31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윤리위원회를 열고 “나이 들면 정신이 퇴락한다”는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하태경 최고위원에 대한 징계 절차에 착수키로 했다.

송태호 윤리위원장은 이날 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하 최고위원의 경우 당헌·당규에 위반된 점이 충분히 인정되고, 사회적 물의가 있었다는 데에 다수 위원이 인정해서 절차에 착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다만 하 최고위원과 함께 윤리위에 회부된 유승민·이찬열 의원과 이준석 최고위원 등에 대해서는 징계 절차를 밟지 않기로 했다. 유 의원은 패스트트랙 과정에서 “문재인 정권의 하수인”이라는 표현을 썼다는 이유로, 이 의원은 유 의원을 향해 “꼭두각시를 데리고 자유한국당으로 돌아가라”고 말했다는 이유로 제소됐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자유한국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