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고객 중심 경영 다짐…‘고객동맹 자문단’ 간담회 개최
미래에셋생명, 고객 중심 경영 다짐…‘고객동맹 자문단’ 간담회 개최
  • 정우교 기자
  • 승인 2019.11.07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사로 고객 초청…4월 출범 이후 총 400여건 의견 청취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6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고객 21명을 초청한 가운데 ‘고객동맹 자문단’ 간담회를 개최했다. 변재상 미래에셋생명 대표이사 사장(오른쪽에서 열 번째)과 ‘고객동맹 자문단’ 일동이 미래에셋생명의 고객 중심 경영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생명은 6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고객 21명을 초청한 가운데 ‘고객동맹 자문단’ 간담회를 개최했다. 변재상 미래에셋생명 대표이사 사장(오른쪽에서 열 번째)과 ‘고객동맹 자문단’ 일동이 미래에셋생명의 고객 중심 경영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생명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고객동맹 자문단'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미래에셋생명의 변재상 대표이사 사장과 강창규 CCO(소비자보호총괄책임자) 등 주요 참석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객동맹 자문단' 활동을 리뷰하고 소비자 불편사항과 개선점 등을 면밀히 검토했다. 

미래에셋생명의 '고객동맹 자문단'은 미래에셋생명이 '듣고 바꾸다'라는 슬로건으로 고객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기 위해 전국 각지의 다양한 연령층의 자사 상품 가입자를 대상으로 올해 4월 발족한 자문기구다. 

지금까지 두 차례 온라인 설문을 통해 미래에셋생명의 고객 서비스에 대한 총 400여건의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미래에셋생명은 이를 반영해 '대고객 서비스 업무개선' TF팀을 구성해 서비스 개선을 진행했다. TF는 현재 △사이버창구 편의성 개선 △업무처리 기준 및 서류 간소화 △유지고객을 위한 이벤트 제도 △다양하고 신속한 변액보험 정보 제공 등을 중점으로 업무를 진행중이다. 

변재상 미래에셋생명 사장은 이날 간담회 마무리 발언에서 "미래에셋생명은 '고객을 위해 존재한다'는 핵심가치를 영위하고 전 임직원 및 FC들이 고객 최우선의 관점에서 대고객 서비스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면서 "모든 임직원의 역량을 모아 현장과 본사의 유기적인 네트워크 및 서비스 품질을 강화해 금융소비자 보호 최우수 보험사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카드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