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다, 상환의지 충분한 중저신용 고객 상환능력 키웠다
스크롤 이동 상태바
핀다, 상환의지 충분한 중저신용 고객 상환능력 키웠다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2.10.05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지훈 기자)

ⓒ핀다 제공
김동한 핀다 데이터사이언스팀 리드가 ‘코리아핀테크위크 2022’ 행사의 ‘서민의 상환 능력 평가를 위한 핀테크 활용방안’ 세미나에서 발표하는 모습.ⓒ핀다 제공

핀다가 자사 앱 서비스 중저신용 고객의 대출 상환의지를 지수화하고 이들의 상환능력을 높이는 데에 핀다 서비스가 기여했다고 5일 밝혔다.

서비스 이용 고객 중 같은 신용점수라도 대출을 잘 갚고자 하는 의지가 있는 군집을 추려, 이들이 결과적으로 연체를 막고 낮은 금리로 대환한 점을 확인한 것이다.

핀다는 지난 9월 28일 개최된 ‘핀테크위크코리아 2022’ 행사의 ‘서민의 상환 능력 평가를 위한 핀테크 활용방안’ 세미나에 대표 핀테크 기업으로 참여해 핀다 서비스 충성고객을 분석한 자료를 발표했다.

핀다는 올해 1월부터 8월 말까지 서비스를 이용한 충성고객 군집을 선정하고 특성을 조사했다. 선정된 군집은 △6~700점대 신용점수 △대출 수 1개 이상 △채무 수 1개 이상 △연체잔액 보유 △카드론 보유 등 공통 특성을 갖고 있으며, 3개 군집으로 세분화했다. 첫 번째 군집은 분석 모수의 20%, 두 번째는 7%, 세 번째는 10% 비중으로 집계됐다.

첫 번째 군집은 월 평균 △앱 실행 5회 △대출관리 접속 5회 △한도조회 4회 특성을 지녔고 푸시 알람 설정 90% 이상, 대출 환승 이벤트에는 25% 이상이 참여했다. 이들은 첫 달 대비 마지막 달 기준 연체잔액이 평균 90% 감소했고 채무 수 역시 30.08% 감소, 카드론도 67.37% 감소해 대출관리 서비스를 통한 상환 의지와 능력이 충분하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두 번째 군집은 월 평균 △앱 실행 10회 △대출관리 접속 10회 △한도조회 7회로 비교적 서비스 이용률이 높은 고객 군으로 푸시 알람 설정은 75% 이상, 대출 환승 이벤트 참여는 30% 이상으로 집계됐다. 이들은 1인당 평균적으로 1.8%p 금리를 낮춘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대출 환승 이벤트에 참여해 대환에 성공한 고객은 기존보다 평균 5.6%p 금리가 낮아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마지막으로 세 번째 군집은 월 평균 △앱 실행 10회 △대출관리 접속 10회 △한도조회 4회로 두 번째 군집과 비슷하지만, 현금흐름에 더 관심이 있는 집단으로 분석했다. 푸시 알람 설정은 80% 이상, 대출 환승 이벤트 참여는 20% 이상으로 집계됐다. 이들은 첫 달 대비 마지막 달 카드 사용률이 평균 38% 감소해 소비를 줄이는 등 현금 흐름을 관리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김동한 핀다 데이터사이언스팀 리드는 “같은 신용점수의 고객이라도 앱 이용 행태 분석을 통해 상환의지가 충분한 고객군을 분류할 수 있으며 핀다 서비스를 사용하며 실제 상환능력을 높이는 모습을 보이는 등 신용점수 개선에 유의미한 지표가 마련됐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다면평가할 수 있는 다양한 지수와 지표를 마련하고 개선해 나가면서 낮은 신용점수의 고객이 충분한 상환능력으로 신용점수를 올리고 금융기관은 안정성을 담보로 최적의 대출을 내줄 수 있는 선순환 금융 생태계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정경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확실하고 공정하게!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