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증권, 새로운 ‘M-STOCK’ 정식 서비스 기념 이벤트 [증권오늘]
스크롤 이동 상태바
미래에셋증권, 새로운 ‘M-STOCK’ 정식 서비스 기념 이벤트 [증권오늘]
  • 고수현 기자
  • 승인 2022.08.0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고수현 기자)

미래에셋증권은 새로운 MTS ‘M-STOCK’ 정식 서비스를 기념해 미션 형태의 이벤트를 진행한다.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증권, 새로운 ‘M-STOCK’ 정식 서비스 기념 이벤트

미래에셋증권은 새로운 MTS(M-STOCK) 정식 서비스를 기념해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미래에셋증권 고객 누구나 M-STOCK에서 신청 후 미션 달성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으며 이벤트 기간은 8월1일부터 오는 9월30일까지이다. 미션은 총 3가지로 △마이데이터 가입 및 타사 계좌연결(미션 1) △주주 커뮤니티 가입 및 게시글 작성(미션 2) △출석체크 5회(미션 3) 등이 있다. 3가지의 미션을 모두 달성하면 최대 110달러를 받을 수 있다.

미션 1과 2를 달성 시 선착순 10만명에게 10달러를 지급하고 3가지 미션 모두 수행 시 추첨을 통해 1000명에게 100달러를 지급하는 방식이다.

미래에셋증권 김세훈 디지털플랫폼본부장은 “새로워진 M-STOCK은 고객중심으로 리다자인된 투자 플랫폼이며, 투자의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이벤트를 준비했다”라며 "지속적으로 고객의 투자아이디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M-STOCK 오픈 기념으로 최초 신규 고객에게는 비대면 다이렉트 주식계좌 개설하고 해외주식을 일정 금액 매수하면 투자지원금 최대 5만원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해당 이벤트는 오는 11월30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지난 7월 출시된 M-STOCK은 ‘투자의 모든 것(All about Investment)’이라는 슬로건에 걸맞게 깔끔한 디자인으로 전 세계 투자 상품을 원터치로 연결해 24시간 투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낮과 밤의 시간 변화에 따라 화이트 또는 다크 모드 디자인이 자동으로 전환되며, 매매 가능한 시간에 맞게 최적화되는 홈 화면 등이 특징이다.

 

신한금융투자는 비대면 VIP고객을 대상으로 ‘디지털 VIP 멤버십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디지털 VIP 멤버십 서비스’ 오픈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 김상태)는 비대면 고객을 위한 ‘디지털 VIP 멤버십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신한금융투자 ‘디지털 VIP 멤버십 서비스’는 비대면 VIP고객을 대상으로 ‘고객님이 계신 곳에서 받는 PB서비스’를 표방한다. 디지털 VIP 멤버십 고객은 총 자산 1억 원 이상을 신한금융투자 비대면 계좌로 보유한 고객으로 신한 Tops Club 프리미어 등급에 해당된다.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디지털 VIP 멤버십 제공 서비스는 △내 계좌 체크 서비스 △디지털PB 투자상담 VIP 전담 서비스 △디지털 VIP Care 서비스 등 크게 3가지이다.

먼저 ‘내 계좌 체크 서비스‘를 통해 각종 금융혜택을 놓치지 않게 계좌상태를 점검 받을 수 있다. 세제 또는 수수료 혜택 등 각종 혜택이 있는 계좌의 활용에 대한 총 8개 항목의 체크리스트를 기준으로 베테랑 디지털PB가 계좌를 점검하고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계좌 셋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디지털PB 투자상담 VIP 전담 서비스’는 VIP 고객 전용 핫라인을 통해 기다림없이 바로 연결되는 디지털PB센터 VIP전담팀의 신속하고 전문적인 투자상담을 받아볼 수 있다.

아울러 투자솔루션과 투자자산 컨시어지 및 각종 금융혜택을 제공하는 ‘디지털 VIP Care 서비스’ 혜택도 있다. 이 서비스는 신한금융투자의 세무, 부동산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Advisory group의 투자솔루션을 받을 수 있는 ‘VIP 프라이빗 솔루션 서비스’, 투자자산에 대한 체계적 관리를 돕는 ‘VIP 컨시어지 서비스’, 공모주 청약우대, RP이율 우대 등 각종 금융혜택을 제공하는 ‘VIP 금융 서비스’ 등으로 구성돼있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디지털 VIP 멤버십 서비스’ 오픈 기념으로 ‘신한에서 다시시작 이벤트’를 오는 10월31일까지 진행한다. 이벤트 기간 중 순입금고 10만원 이상인 고객을 대상으로 매주 30명, 총 390명에게 스타벅스 아이스아메리카노 기프티콘을 제공한다.

또한 이벤트 참여 고객 중 10월 말일 기준 잔고가 1억원 이상이고 11월 한달 간 평잔 1억원 이상을 유지할 경우 추첨을 통해 500만원 상당의 여행상품권, 10만원 백화점 상품권, 디지털 VIP 멤버십 혜택 등을 제공한다.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가 발간한 ‘THE100 매거진’ 표지.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 THE100 매거진 67호 발간

NH투자증권(대표이사 정영채) 100세시대연구소는 100세시대 종합정보 매거진 ‘THE100 매거진’ 67호를 발간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호에서는 한국의 아프리카를 꿈꾸는 농부 원프리카 이학원 이사의 아들과 함께하는 인생 2막이 소개됐다. 또한 은하수부터 북극성까지, 별바라기를 위한 전국 별빛 여행지 5선, 자연 속에서 낭만적인 한 끼를 즐길 수 있는 전국 야외 맛집 열전, 두통 완화에 좋은 요가 자세 5가지, 알아두면 편리한 스마트폰 간편결제 서비스, 반려동물 1500만 시대를 맞아 주목 받는 동물보건사 자격증 등 다양한 100세시대 라이프 정보가 담겨있다.

아울러 금융 정보로는 침체의 전개 과정, 퇴직 전 알아야 할 5가지 체크포인트 등을 준비했다.

김진웅 NH WM마스터즈 수석전문위원(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장)은 “많은 직장인들이 은퇴 후 삶을 충분히 준비하지 못해서 은퇴할 때 막연함을 느낀다. 지금부터라도 내가 좋아하는 일, 하고 싶은 일을 바탕으로 인생 2막을 준비한다면 행복한 은퇴를 맞이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인생 2막 준비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THE100매거진은 NH투자증권 영업점 또는 100세시대연구소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으며, 홈페이지를 통해 이메일 구독 신청도 가능하다.

 

하이투자증권은 오는 10일 오후 4시까지 ELS 2종을 40억원 규모로 공모한다. ⓒ하이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 ELS 2종 공모 40억 규모 공모

하이투자증권(대표이사 홍원식)은 3일부터 오는 10일 오후 4시까지 주가연계증권(ELS) 2종을 총 40억원 규모로 공모한다.

먼저 HI ELS 3094호는 코스피(KOSPI)200지수, 홍콩항셍지수(HSI), 유로스톡스(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6개월 단위 조기상환형 ELS이다. 자동조기상환 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85%(6개월·12개월), 80%(18개월·24개월), 75%(30개월), 70%(36개월) 이상이면 최대 22.50%(연 7.50%)의 수익을 지급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만기 시 모든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5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는 경우 연 7.50%의 수익률을 지급한다.

만약 모든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50%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고 만기 평가 시 모든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70%미만이면 만기상환 조건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HI ELS 3095호는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HSCEI), 에스앤피(S&P)500지수, 유로스톡스(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6개월 단위 조기상환형 ELS이다. 자동조기상환 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90%(6개월), 85%(12개월), 80%(18개월·24개월), 75%(30개월), 65%(36개월) 이상이면 최대 24.00%(연 8.00%)의 수익을 지급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만기 시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65% 이상이면 최초 제시 수익률을 지급하지만,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65%미만으로 하락한다면 만기상환 조건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상품의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 이상으로 10만원 단위로 가입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하이투자증권 디지털컨택트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은행·증권·카드 담당)
좌우명 : 기자가 똑똑해지면 사회는 더욱 풍요로워진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