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주완 LG전자 사장, 밀라노 디자인 위크 참석…류재철·박형세 동행
스크롤 이동 상태바
조주완 LG전자 사장, 밀라노 디자인 위크 참석…류재철·박형세 동행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2.06.09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주완 “디자인이 공간의 가치와 품격 높이는 FUN 고객경험 담아내야”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LG전자는 조주완 사장이 이탈리아 현지시간 6일부터 12일까지 개최되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에 방문한다고 9일 밝혔다. ⓒLG전자
LG전자는 조주완 사장이 이탈리아 현지시간 6일부터 12일까지 개최되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에 방문한다고 9일 밝혔다. ⓒLG전자

LG전자는 조주완 사장이 이탈리아에서 열린 ‘밀라노 디자인 위크(Milan Design Week) 2022’에 방문, 고객경험 혁신을 강조했다고 9일 밝혔다. 

조주완 사장은 이번 행사에 △류재철 H&A사업본부장 △박형세 HE사업본부장 △이철배 디자인경영센터장 △이정석 글로벌마케팅센터장 △CX(고객경험)담당 임원진 등과 동행했다. 이번 단체 출장길은 하나의 제품이 제공하는 고객경험에서 그치지 않고, 조직이나 제품 간 경계를 뛰어넘어 전사 차원의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는 ‘CDX’(Cross Device eXperience)를 발굴하기 위함이라는 게 LG전자 측의 설명이다. 

임원진들은 LG전자의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주방가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전시 부스를 포함해 △보쉬지멘스(BSH) △스메그(SMEG) △몰테니앤씨(Molteni&C) △모오이(Moooi) △렉서스(Lexus) △이케아(IKEA) 등 다양한 분야의 디자인 트렌드를 살폈다. 

조 사장은 이날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이 점차 다양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가구·자동차·인테리어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최신 디자인 트렌드를 면밀히 분석해 산업 간 경계를 넘어선 디자인을 선보일 것”이라며 “공간은 고객이 소중한 사람과 소통하고 공유하는 장소다. 디자인이 공간의 가치와 품격을 높이는 F(First).U(Unique).N(New) 고객경험을 담아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LG전자는 이번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명품 가구·디자인 브랜드와 협업을 통해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 △LG시그니처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등을 전시했다.

한편, 조 사장은 지난해 말 취임 이후 직접 국내외 현장을 찾아 구성원들을 격려하고 경쟁력 확보 방안을 검토하는 등 현장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조 사장은 취임 후 △창원 △평택 △인천 △마곡 △서초 등 국내 주요 사업장을 수시로 방문했으며, △유럽 △북미 △중남미 등 글로벌 경영도 강화하고 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