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코로나19 ‘심각’ 단계 대응 긴급 종합대책 마련
국민체육진흥공단, 코로나19 ‘심각’ 단계 대응 긴급 종합대책 마련
  • 김기범 기자
  • 승인 2020.02.24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기범 기자)

경륜장에서 특별방역을 하는 모습 ⓒ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장에서 특별방역을 하는 모습 ⓒ 국민체육진흥공단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코로나19 사태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24일‘종합대응 TF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종합대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우선 코로나19 확산으로 감염병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 방문직원 현황 조사를 마치고 외부활동을 자제하도록 권고한 바 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운영하는 경북 에콜리안 거창골프장은 소독제 등 안전용품 추가구매 및 전체소독을 실시하는 한편 24일부터 26일까지 휴장한다.

올림픽공원 스포츠센터, 올림픽수영장, 스포츠교실 및 분당‧일산 스포츠센터 등 주요 시설물도 24일부터 별도 공지 시까지 휴관한다. 

올림픽공원에 위치한 국민체력100 대표체력인증센터를 포함해 전국에 운영 중인 체력인증센터 43개소 중 35개소가 휴관한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어린이집은 송파구청 휴원 명령에 따라 내달 8일까지 휴원한다.

경기 광명·하남에 본장과 전국 17개 지점을 보유한 경륜‧경정사업도 지역사회 안전 확보를 위해 운영을 중단한다.

이에 따라 지난 23일 경륜 경주가 취소됐으며, 오는 26일부터 이틀간 예정된 경정 경주 또한 취소됐다. 임시 중단 기간 동안 전 사업장 내 추가 방역과 소독을 집중적으로 실시하고 예방물품을 확보할 예정이다.

한편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매출에 어려움을 겪는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공원 인근 상권에 도움을 주기 위해 오는 5월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주 1회 직원식당을 휴무한다.

주 1회 식당 휴무 시 인근 상권에 월 3000만 원 상당의 경제적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위축된 지역상권 소비를 살리고 지역사회 이웃에 온정도 나누는 사회공헌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임직원들로 이뤄진 사랑나눔 봉사단은 내달부터 11월까지 인근 전통시장에서 월 1회 400여만 원씩 총 3600여만 원의 생필품을 구입해 복지시설에 직접 전달한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작업이 현저히 곤란하거나 주요 부품의 수급 차질로 불가피한 계약 지체 시 지체상품 미부과 및 계약금액 조정 등 업체 부담을 경감하는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담당업무 : 에너지,물류,공기업,문화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파천황 (破天荒)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