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업계 최초로 무인매장 오픈한 이유
스크롤 이동 상태바
LG전자, 업계 최초로 무인매장 오픈한 이유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5.2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인천·경기·부산 9개 LG베스트샵 대상…오후 8:30부터 자정까지
향후 무인매장과 운영시간 확대 계획…카톡으로 고객과 일대일 상담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LG전자는 야간 시간대에 국내 가전업계 최초로 무인매장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LG전자
LG전자는 야간 시간대에 국내 가전업계 최초로 무인매장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LG전자

LG전자는 야간 시간대에 국내 가전업계 최초로 무인매장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무인매장으로 운영되는 LG베스트샵은 서울 지역의 △강서본점 △금천본점 △봉천점 △불광본점 △쌍문본점 △서초본점 등 6곳과, △인천 부평구청점 △경기 일산본점 △부산 사상본점 등  3곳이다.

무인매장은 직원들이 퇴근한 이후인 오후 8시 30분부터 자정까지 평일과 주말 모두 운영된다. 

LG전자 관계자는 “비대면 상담과 무인매장에 대한 고객들의 니즈가 높아지는 트렌드를 반영해 과감한 시도를 택했다”고 설명했다.  

고객은 매장 입구에서 QR코드를 스캔해 본인 인증을 거친 후 입장 가능하다. 매장 안에서 제품을 체험하며 키오스크나 스마트폰을 통해 상세정보를 최적화된 화면에서 검색할 수 있다.

고객은 각 매장 카카오톡 채널에서 일대일 상담 메뉴를 통해 제품 정보, 매장 이용방법 등을 문의할 수 있다. 직원과의 대면 상담이 필요하면 키오스크에서 상담을 예약하고 직원 근무 시간에 방문하면 된다. 특히 무인매장은 매장에서 대면 상담을 받고 난 후, 구매 결정 전 제품을 한 번 더 보고 싶을 때 유용하다.

LG전자는 고객 반응과 운영 결과 등을 다각도로 분석해 향후 매장과 운영시간을 확장할 계획이다.

오승진 LG전자 한국영업본부 한국전략담당은 “언택트 경험을 선호하는 고객의 니즈에 발 빠르게 대응해, 대면 상담 없이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도록 무인매장을 런칭했다”며 “고객이 새로운 경험을 하며 LG전자 제품과 매장에 친숙하게 접근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