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오늘] KT 나스미디어, 지난해 영업益 전년比 17%↑…LG유플러스가 밝힌 갤럭시S21 최고 인기 기종은?
[IT오늘] KT 나스미디어, 지난해 영업益 전년比 17%↑…LG유플러스가 밝힌 갤럭시S21 최고 인기 기종은?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2.05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KT는 ‘나스미디어’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116억 원, 영업이익 270억 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KT
KT는 ‘나스미디어’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116억 원, 영업이익 270억 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KT

KT 자회사 나스미디어, 4분기 영업이익 105억…전년比 13%↑

KT는 자회사인 디지털 미디어광고회사 ‘나스미디어’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116억 원, 영업이익 270억 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2019년 대비 각각 5%, 17% 성장한 수치다. 

나스미디어의 4분기 영업이익은 직전 3분기 대비 68% 오른 105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 상승했다. 역대 분기 최대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갱신한 것이다. 

나스미디어의 배당금도 1주당 800원으로, 전년 대비 21% 올랐다. KT 관계자는 “현금배당 및 주식배당 동시 진행의 적극적인 주주환원정책으로 높은 실적 성장과 더불어 주주가치 제고에도 힘쓸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나스미디어는 올해 △미디어커머스 △빅데이터 활용 문자 기반 커머스 △광고 커머스 등 다양한 신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Addressable TV’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신개념 디지털방송 광고 상품도 올해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KT 관계자는 “나스미디어는 올해 플랫폼에 ‘오퍼월(고객보상 리워드형 광고)’기능을 적용하고, CPS 광고상품을 강화하는 등 퍼포먼스광고 분야에도 힘쓸 것”이라며 “디지털 미디어렙사 1위 사업자 자리를 공고히 하겠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 “갤럭시S21, 울트라 팬텀 블랙 기종이 제일 잘 팔려”


LG유플러스는 지난달 22일을 기점으로 2주간의 갤럭시 S21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최고 인기 기종은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블랙이었다고 5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갤럭시S21 3종 중 갤럭시 S21과 갤럭시 S21 울트라 기종의 판매 비중이 전체의 약 80%를 차지했다. 판매율은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블랙 △갤럭시 S21 팬텀 그레이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실버 순이다. 

LG유플러스 고객들은 △갤럭시 S21 팬텀 그레이 △갤럭시 S21+ 팬텀 바이올렛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블랙 조합을 가장 선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종 관계없이 색상만으로는 △팬텀 블랙 △팬텀 바이올렛 △팬텀 실버 순으로 선호도가 높았다.  

또한 갤럭시 S21 모델은 40대 여성(13.4%)이, 갤럭시 S21+는 20대 남성(13.7%)이 가장 많이 구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갤럭시 S21 울트라(17.6%)와 울트라 512GB(23.7%) 기종은 모두 30대 남성 구매율이 높았다. 

한편, LG유플러스는 갤럭시 S21 자급제 단말기를 자회사 ‘U+알뜰폰’과 조합하는 ‘꿀조합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LG유플러스가 프로모션 가입자를 분석한 결과, 2030세대 가입자 비중이 약 69%로 가장 높게 측정됐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갤럭시S21 출시 이후 알뜰폰 요금제 가입 고객은 갤럭시 노트 20 출시 기간 대비 약 15배 올랐다. 

강진욱 LG유플러스 MVNO사업담당은 “이번 S21자급제 판매량 증가는 U+알뜰폰과 꿀조합을 통해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자급제+알뜰폰’의 꿀조합이 선택받을 수 있도록, 특화된 요금제 상품과 별도의 혜택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