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업계 최고 성능 기업용 SSD 신제품 양산…스펙은?
SK하이닉스, 업계 최고 성능 기업용 SSD 신제품 양산…스펙은?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4.15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능·저전력 PE8110 E1.S 양산 시작…5월 중 데이터센터 제공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SK하이닉스는 데이터센터에 사용되는 기업용 SSD 제품 ‘PE8110 E1.S’의 양산을 시작했다고 15일 발표했다.ⓒSK하이닉스
SK하이닉스는 데이터센터에 사용되는 기업용 SSD 제품 ‘PE8110 E1.S’의 양산을 시작했다고 15일 발표했다.ⓒSK하이닉스

SK하이닉스는 데이터센터에 사용되는 기업용 SSD 제품 ‘PE8110 E1.S’의 양산을 시작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신제품은 지난 3월 말 내부 인증을 완료한 상태로, 오는 5월 중 주요 고객에 제공될 예정이다. 

앞서 SK하이닉스는 지난 2019년 6월 세계 최초로 128단 4D 낸드 개발에 성공, 이를 기반으로 기업용 SSD 제품 △SATA SE5110 △PCIe Gen3 PE8111 E1.L △PE8110 M.2를 개발하고 양산해 왔다. 

이번 신제품 양산을 통해 회사는 해당 제품군 라인업을 구축했다. 라인업이란 128단 4D 낸드 기반의 기업용 SSD 제품 중 SATA와 PCIe(E1.L·M.2·E1.S)의 폼팩터를 갖춘 것을 말한다.  

신제품은 전작 96단 낸드 기반 제품인 PE6110 대비 읽기 속도는 최대 88%, 쓰기 속도는 최대 83% 증가했다. 4GB 용량의 풀 HD급 영화 한 편을 1초 만에 저장하는 수준으로, 최대 용량 제품인 PE8110 8TB의 경우 영화 2000편을 하나의 SSD에 담을 수 있다. 

SK하이닉스는 제품 성능을 개선하면서도 전력 사용량은 전작과 동일한 수준으로 맞춰 에너지 효율성을 높였다. 특히 신제품은 시스템을 그대로 두고 교체해도 서버가 즉시 인식 가능하고, 디자인을 개선해 발열을 줄일 수 있는 구조다. A/S 보장기간도 3년에서 5년으로 늘어 데이터센터 운영비용도 절감됐다.
 
이재성 SK하이닉스 부사장은 “이번 양산을 통해 완전한 제품 라인업을 갖춰 고객들이 HDD(하드디스크 드라이브)를 SSD로 대체할 수 있는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저전력이 강점인 SSD는 HDD 대비 94% 이상 이산화탄소를 줄일 수 있어 환경 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회사의 ESG 경영을 강화하는 데도 일조할 것”이라고 전했다. 

PE8110 E1.S 제품 스펙. ⓒSK하이닉스 제공
PE8110 E1.S 제품 스펙. ⓒSK하이닉스 제공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