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오늘] CJ올리브네트웍스, 두나무 람다256과 NFT 협약…LG유플러스, 스마트팜 로봇 MOU
[IT오늘] CJ올리브네트웍스, 두나무 람다256과 NFT 협약…LG유플러스, 스마트팜 로봇 MOU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7.2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올리브네트웍스, 두나무 자회사 람다256과 NFT 협력…미디어 분야 NFT 구현
KT 스튜디오지니, 영상화 목적 웹소설·웹툰 공모전…KT그룹 콘텐츠 경쟁력 강화
LG유플러스, 스마트팜 로봇 활용 국책과제 참여…KIRO에 5G 범용안테나 지원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CJ올리브네트웍스는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기술 자회사 ‘람다256’과 국내외 NFT(대체 불가 토큰) 시장 진출 사업협력(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 CI
CJ올리브네트웍스는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기술 자회사 ‘람다256’과 국내외 NFT(대체 불가 토큰) 시장 진출 사업협력(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 CI

CJ올리브네트웍스, 업비트 운영社 ‘람다256’과 NFT 시장 진출

CJ올리브네트웍스는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기술 자회사 ‘람다256’과 국내외 NFT(대체 불가 토큰) 시장 진출 사업협력(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최근 디지털아트·스포츠·게임·유튜브 등 소유권 입증이 중요한 콘텐츠 분야에서 NFT기술의 적용사례가 급증하자,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미디어 플랫폼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사업 제휴를 추진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외 NFT 사업 △NFT 플랫폼 내 미디어 기술 협업 △NFT서비스 사업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의 미디어 분야 ‘DT기술’과 람다256의 ‘블록체인 NFT서비스 플랫폼’ 등을 결합해 NFT시장 시너지를 창출하는 것이 골자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자사 방송미디어 분야 SI기술력을 바탕으로 람다256 NFT 플랫폼에 미디어 부분을 구현할 계획이다. 대용량 미디어 데이터 생성·발행·보관·유통·추적 등 원활한 NFT 거래를 위해 CJ올리브네트웍스의 △콘텐츠 매니지먼트 시스템 △미디어에셋 매니지먼트 시스템 △아카이빙 등 기술이 적용된다.

양사는 CJ올리브네트웍스의 DT연구소가 보유한 AI 기술을 기반으로 ‘NFT IP(지식재산) 오리지널리티 검증 서비스’ 등 미디어DT 서비스를 공동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클라우드센터의 IT인프라를 활용해 저작자와 구매자가 안심하고 거래를 할 수 있는 디지털자산 관련 커스터디 서비스도 제공한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미디어아트 부분 IP의 NFT 발행을 시작하면서 유통 사업도 추진할 전망이다. IP공급자로서 △저작권 △소유권 △IP 활용범위에 대한 보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람다256과 ‘콘텐츠 가공 및 유통 프로세스’에 관한 공동 연구도 진행한다.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는 “블록체인 기술 경쟁력과 NFT 사업 노하우를 보유한 람다256과 협력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MOU 체결로 NFT 플랫폼 경쟁력을 확보하고, 양사의 전문성이 결합돼 시너지 효과가 클 것”이라고 전했다. 

KT그룹의 콘텐츠 사업을 총괄하는 KT 스튜디오지니는 웹소설·웹툰 전문 자회사 ‘스토리위즈’와 영상화를 위한 ‘제1회 웹소설&웹툰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KT스튜디오지니 CI
KT그룹의 콘텐츠 사업을 총괄하는 KT 스튜디오지니는 웹소설·웹툰 전문 자회사 ‘스토리위즈’와 영상화를 위한 ‘제1회 웹소설&웹툰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KT스튜디오지니 CI

KT 스튜디오지니·스토리위즈, 1억 원 상금 웹소설&웹툰 공모전

KT그룹의 콘텐츠 사업을 총괄하는 KT 스튜디오지니는 웹소설·웹툰 전문 자회사 ‘스토리위즈’와 영상화를 위한 ‘제1회 웹소설&웹툰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1월 출범한 KT 스튜디오지니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드라마 등 다양한 영상 콘텐츠에 활용될 원천 IP를 발굴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잠재력 높은 원천 IP를 선제적으로 확보해 KT 그룹 내 미디어콘텐츠를 강화한다는 목적에서다.  

이번 공모전은 총 상금 1억 원 규모로, 영상화에 적합한 전 연령가 웹소설과 웹툰이라면 장르제한 없이 응모 가능하다. 접수 기간은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20일까지다. 만 15세 이상의 창작자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웹소설 분야는 스토리위즈 웹소설 플랫폼 ‘블라이스’에 작품을 등록한 뒤 작품기획서를 별도 제출하고, 웹툰 분야는 이메일을 통해 투고하면 된다. 웹소설의 경우 총 10만 자 이상(회차당 공백 포함 5000자·20회차 이상 연재), 웹툰은 최소 2화 이상(완성 원고 기준) 작품으로 응모해야 한다. 

총 6개의 수상작은 오는 12월 7일 발표되며, 대상에겐 5000만 원 상당의 상금이 제공된다. 이번 공모전에서 수상한 모든 작품은 KT 스튜디오지니가 영상물 제작을 우선 검토할 계획이다. 

김철연 KT 스튜디오지니 대표는 “잠재력과 역량 있는 창작자를 발굴해 육성하고, 참신한 IP를 발굴해 영상화를 추진하는 등 스토리에 더 큰 부가가치를 불어넣고자 이번 공모전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스토리위즈와 KT 그룹의 미디어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위한 원천 IP 확보에 주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LG유플러스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하 KIRO)과 ‘5G네트워크를 활용한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하 KIRO)과 ‘5G네트워크를 활용한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한국로봇융합연구원과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사업협력

LG유플러스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하 KIRO)과 ‘5G네트워크를 활용한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팜 로봇 분야의 △국책과제 공동연구 △세미나·워크숍 등 기술교류 분야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엠트론과 5G기반 자율주행 트랙터와 농경지 관리를 위한 실시간 드론 중계서비스를 실증하고, 그랜랩스와 비용 효율성을 높인 보급협 스마트팜 서비스를 실시한 바 있다. 또한 지난해 팜에이트와 △5G 등 무선통신과 연결된 모니터링 센서 △지능형 CCTV·빅데이터·AI기술을 활용한 원격제어관리 ‘미래형 식물공장’ 등을 진행했다. 

LG유플러스는 KIRO에 4K 해상도가 지원되는 ‘저지연영상전송보드’와 ‘RTK단말기’를 제공할 계획이다. 양사는 이를 통해 무인로봇의 실시간 영상전송과 정밀한 위치측위정보를 제공, 자율주행까지 가능한 환경을 구현한다는 방침이다. 5G통신기술의 빠른 적용과 비용 절감을 위해 통신모듈 단말과 5G 범용 안테나도 지원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이번 KIRO와 초고속·저지연 5G 통신을 결합한 농업용 로봇 연구를 통해 재배·운반·청소분야 자동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이라며 “스마트팜 시장이 획기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각 분야의 전문업체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KIRO는 지난 2017년 밭작물용 로봇개발을 시작으로 지난해 밭농업·시설원예·과수 등 다양한 농업환경을 테스트할 수 있는 농업로봇실증센터를 구축했다. 현재 △로터리(쇄토) △휴립피복(두둑형성과 비닐피복) △정식 △운반 △방제작업이 가능한 지능형 로봇 팜봇을 개발 중이며, △고하중 운반·적재 작업 농업용 어시스트 슈트 △방제드론 △시설원예용 방제로봇 △과수 방제로봇 △조류퇴치기 등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